제주도 게스트하우스 살인범 한정민, 여관서 성매매 여성 만나
제주도 게스트하우스 살인범 한정민, 여관서 성매매 여성 만나
  • 송영두 기자
  • 승인 2018.02.19 09: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도 게스트하우스 살인범 한정민, 여관서 성매매 여성 만나

제주도 게스트하우스 살인범 한정민이 자살 전 성매매한 정황이 포착돼 충격을 안겼다.

지난 14일 충남 천안시 동남구의 한 모텔방에서 제주도 게스트하우스 살인 피의자 한정민이 숨진 채 발견됐다.

앞서 한정민은 12일 오후 천안시의 한 모텔에 몸을 숨겼다.

경찰은 이날 오후 8시쯤 한정민이 성매매 여성을 방으로 불렀던 것으로 추정하고 있다. 이날 한 확인되지 않은 젊은 여성을 방으로 불렀다.

한편, 한정민은 제주에 온 20대 여성관광객을 살해한 혐의를 받았다.

한씨는 제주도 게스트하우스 관리인으로 범행 후 이틀간이나 숙소 손님을 받는 등 영업을 해온 것으로 확인됐다.

사건을 수사한 제주동부경찰서는 피해 여성이 지난 8일 새벽께 목이 졸려 숨진 것으로 추정했다.

송영두 기자 duden1212@naver.com

#실시간 핫 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