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생민 성추행 폭로...미투로 끝난 '통장 요정'의 전성기
김생민 성추행 폭로...미투로 끝난 '통장 요정'의 전성기
  • 송영두 기자
  • 승인 2018.04.05 08:58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생민 성추행 폭로...미투로 끝난 '통장 요정'의 전성기

김생민의 전성기가 성추행 폭로로 끝을 맞이했다.

피해자의 구체적인 폭로와 2시간 후 나온 김생민의 공식 사과는 이번 폭로가 사실임을 증명했다. 그러나 이번 사건에 대한 연예계와 방송사의 대응은 안일했다는 비난을 피하기 어렵다. 김생민 본인은 물론이고, 소속사와 방송사 모두 파장을 축소하는 데만 급급했다.

 

◇ 김생민·소속사 미리 알았음에도 사태 축소에만 급급

김생민을 미투 가해자로 지목한 폭로가 나온 것은 지난 2일 오전. 10년 전 방송 프로그램 회식 자리에서 벌어진 김생민의 성추행에 대한 구체적인 진술이 있었던 것은 물론이고, 3월21일 김생민이 피해자를 만나 사과한 사실까지 알려졌다.

이 폭로에 따르면 김생민과 소속사 SM C&C는 최소 3주 전에 미투 폭로를 인지했음을 알 수 있다. 그러나 3주 동안 김생민과 소속사는 어떻게 하면 사태를 축소할까만 고민했을 뿐 제대로 된 대처를 하지 않았다. 

심지어 피해자가 언론을 통해 미투 폭로를 할 것이라고 예고했음에도 피해를 최소화할 생각만 했을 뿐 문제의 근본적인 해결책이 무엇인지 고민하지 않았다.

무려 10개의 프로그램과 10개의 광고에 출연 중인 '대세 방송인' 김생민에 대한 미투 폭로가 터져 나올 경우 방송가, 연예가에 미칠 피해가 큰 상황이었음에도 3주 동안 이에 대한 대처를 하지 못하고 피해자 설득에만 매달렸다.

 

◇ 방송사들 일제히 눈치보기…'부적절 대응' 언급 회피

방송사들도 일제히 눈치만 볼 뿐 결단을 빨리 내리지 못했고, 소속사와 함께 3일 낮 12시 전후로 하나둘 '김생민 하차' 입장을 '경쟁적'으로 내기 시작했다. 폭로된 미투 내용의 심각성과 김생민의 성추행 인정에 비해 한참 늦은 대응이었다.

특히 이번 미투의 진원지였던 2008년 사건에 대해 해당 방송사와 프로그램 제작진은 쉬쉬하려고 할 뿐 책임 있는 모습을 보여주지 못했다. 피해자는 2008년 한 프로그램의 스태프였고, 그 프로그램의 회식자리에서 김생민으로부터 성추행을 당했다고 폭로했다. 피해자는 이번 폭로에서 김생민 못지않게 당시 제작진과 방송사에 대한 분노를 표출했다. 그는 당시 성추행 사실을 제작진에 알렸음에도 제대로 된 조사나 대처가 없었다는 점에 울분을 토했다.

하지만 해당 방송사와 프로그램은 이에 대한 언급이 없다. 피해자는 이번 폭로로 방송사와 제작진의 사과도 기대했던 것으로 알려졌다.

한 연예계 관계자는 "피해자가 방송사에 대한 분노가 컸고 소속사가 그 지점을 어떻게든 해결해보고자 뛰어다녔던 것으로 안다"고 전했다.

KBS는 '김생민의 영수증'에 대한 입장을 알리면서 프로그램 폐지가 아니라는 억지 주장을 펼치기도 했다. KBS 홍보실은 "'김생민의 영수증'에서 김생민이 하차하지만 프로그램은 제작진이 만드는 것"이라는 궤변을 내놓으며 폐지가 아닌 '방송 중단'이라고 강조했다. 오랜만에 나온 화제작을 끝까지 놓치고 싶지 않다는 억지로밖에 해석이 안된다.

반면, '김생민의 영수증'의 출발점인 팟캐스트 '김생민의 영수증' 측은 "'김생민의 영수증'은 청취자 여러분들의 응원과 사랑으로 성장한 프로그램이기에 이런 상황에서 더 이상 진정성 있는 프로그램을 제작할 수 없다고 판단했고 팟캐스트 영수증을 폐지하기로 결정했다"며 "업로드된 팟캐스트들은 오늘 오후 모두 삭제된다"고 공지했다.

#실시간 핫 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이팬 2018-04-05 21:34:00
김생민 사건 정말 안타깝습니다. 자숙의 시간을 갖고 원만하게 해결이 잘되었으면 좋겠습니다. 팬이었고. 지금도 변함이 없습니다.

최신포토

관능미에 빠져든다 현아, 섹시한 눈빛으로 남심 저격

가수 현아의 관능적인 뷰티 화보가 공개됐다. 현아는 26일 공개된 매거진 ‘엘르’ 4월호를 통해 메이크업 전문 브랜드와 함께한 화보를 선보였다. 공개된 화보에서 주스가 물든 듯한 과즙 컬러의 립스틱을 소화해냈다. 현아의 입술에 녹아 들어 시선을 사로잡는 매혹적인 화보를 완성한 것. 특히 맥(MAC)의 뮤즈가 된 현아는 첫 화보를 통해 귀엽고 섹시하면서도 고혹적이고 우아한 눈빛으로 콘셉트에 따라 다채로운 매력을 선보였다.

관능미에 빠져든다 현아, 섹시한 눈빛으로 남심 저격
관능미에 빠져든다 현아, 섹시한 눈빛으로 남심 저격
DJ 소다, 비키니 사이로 드러나는 아찔한 볼륨감
DJ 소다, 비키니 사이로 드러나는 아찔한 볼륨감
머슬마니아 라이징스타 4인방, 눈부시죠~
머슬마니아 라이징스타 4인방, 눈부시죠~
설하윤, 신곡 눌러주세요 음원 차트 상위권...트로트 아이돌 입증
설하윤, 신곡 눌러주세요 음원 차트 상위권...트로트 아이돌 입증
[아시나요]오늘(3월 26일)은 안중근 의사 순국일
[아시나요]오늘(3월 26일)은 안중근 의사 순국일
Hot issu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