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수첩] 이충재 전 행복청장의 ‘우엉재’ 개그
[기사수첩] 이충재 전 행복청장의 ‘우엉재’ 개그
  • 서중권 기자
  • 승인 2018.04.15 06: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나 또또또 나왔잖아.”
“선생님 그럴 때 있잖아요.”
“어떨 때.”
“그럴 때 있잖아요.”
“어떨 때.”

일요일 밤 KBS2TV의 개그콘서트 ‘봉숭아학당’ 곽범의 ‘우엉재’ 코너 첫 대사다. 지난해 8월 방영 이후 장수코너로 자리 잡고 있다.
‘우엉재’는 레퍼 우원재를 패러디한 캐릭터로 인기를 끌며 시청자들의 폭소를 자아내고 있다.
곽범은 카리스마 눈빛과 스웨그(swag) 넘치는 몸짓으로 시동을 건다. 허지만 어깨가 빠질 듯 팔을 뒤로 꺾고 허공을 가리키며 허세를 떤다. 어정쩡한 행동, 스토리는 알맹이가 빠진 맹탕이다. 결국 ‘허당미’로 한바탕 웃음을 자아낸다.
이충재(63) 전 행복청장의 최근 행보를 보면 어딘가 ‘우엉재’를 많이 닮았다는 생각이다. 물론 정치와 개그가 만났을 때의 의미다.
6·13 지방선거 세종시장 출마와 관련해 이 전 청장의 출마설이 나온 때도 지난해 8월부터다. 이 전 청장은 더불어민주당 이춘희 시장의 유력한 대항마로 자천 타천 손 꼽혔다.
그로부터 8개월 뒤인 지난 11일 오후 7시경 이 전 청장의 미스터리가 발생했다.
안철수 바른미래당 인재영입 1호로 낙점됐던 이 전 청장의 돌연 잠적설이다. 바른미래당은 다음날인 12일 오전 이 전 청장에 대한 인재영입 발표와 함께 세종시장 출마기자회견을 계획했던 것이다.
그런데 이 전 청장이 누군가와 몇 분간 짧게 통화했고, 이 통화는 출마 공식 선언을 하루 앞두고 갑작스럽게 불출마 뜻을 밝힌 이유로 알려지고 있다. 모종의 약점을 둘러싼 정치적 상대측의 협박설 등이 난무하는 이유다.
이 같은 소식은 순식간에 세종시 정가를 긴장시켰다. 언론은 이 전 청장의 잠적설과 관련한 뉴스를 집중조명하며 빅뉴스로 다뤄졌다.
이 전 청장의 잠적 이틀 뒤인 13일 뉴스가 다시 쏟아졌다. 이 전 청장은 자신의 잠적과 관련해 “정치적 외압은 없었다. 자신이 현실정치의 벽을 넘지 못해 이 같은 사태가 빚어졌다”는 내용을 언론을 통해 공개했다.
그러나 그의 해명에도 불구하고 외압설과 관련한 풍문은 되레 부풀려지고 있다. 세종시 정치사의 그늘진 사례를 남긴 흔적이 됐다.
이 전 청장은 지난 1월 29일에도 세종시장 불출마를 선언했었다. 당시 보도 자료를 통해 “정치현실의 높은 벽을 절감했다”등 이번 미스터리 때와 같은 내용의 해명이다.
앞서 이 전 청장은 1월 30일 오전 10시 세종시청 브리핑 룸에서 시장출마 기자회견을 갖는다는 예고를 했었다. 공식출마 기자회견 하루전날 출마선언을 철회한 것이다.
이 전 청장의 세종시장 출마와 관련한 해프닝은 정치와 개그가 만났을 때 ‘정치 우엉재’로 끝을 내는 듯하다.
다만 “외압은 없었다. 재직 시 기업 유착은 없었다” 등 약점 잡힌 것이 없다고 손 사례 치는 이 전 청장의 해명에도 불구하고 잠적의 미스터리 의혹은 풀리지 않고 있다.
선거사무소를 준비하고 당 차원의 캠프 조직까지 갖추었다. 출마 기자회견 하루 전 의문의 전화 한 통으로 돌연 출마를 접겠다는 통보를 한 뒤 잠적한 것을 어떻게 납득할 수 있을까.
해답은 간단하다. 이 전 청장의 ‘우엉재’ 개그가 그 답이다.
봉숭아학당의 개그 ‘우엉재’는 ‘허세’와 ‘허당미’에 스트레스를 날려버리는데 비해 정치 개그는 씁쓸하다. 뭔가 속은 것 같아 뒷맛이 개운치 않다.
“나 또또또 나왔잖아”의 이충재 전 청장의 ‘우엉재’ 개그 이번에 족하다.
세종=서중권 기자 0133@ggilbo.com

#실시간 핫 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포토

관능미에 빠져든다 현아, 섹시한 눈빛으로 남심 저격

가수 현아의 관능적인 뷰티 화보가 공개됐다. 현아는 26일 공개된 매거진 ‘엘르’ 4월호를 통해 메이크업 전문 브랜드와 함께한 화보를 선보였다. 공개된 화보에서 주스가 물든 듯한 과즙 컬러의 립스틱을 소화해냈다. 현아의 입술에 녹아 들어 시선을 사로잡는 매혹적인 화보를 완성한 것. 특히 맥(MAC)의 뮤즈가 된 현아는 첫 화보를 통해 귀엽고 섹시하면서도 고혹적이고 우아한 눈빛으로 콘셉트에 따라 다채로운 매력을 선보였다.

관능미에 빠져든다 현아, 섹시한 눈빛으로 남심 저격
관능미에 빠져든다 현아, 섹시한 눈빛으로 남심 저격
DJ 소다, 비키니 사이로 드러나는 아찔한 볼륨감
DJ 소다, 비키니 사이로 드러나는 아찔한 볼륨감
머슬마니아 라이징스타 4인방, 눈부시죠~
머슬마니아 라이징스타 4인방, 눈부시죠~
설하윤, 신곡 눌러주세요 음원 차트 상위권...트로트 아이돌 입증
설하윤, 신곡 눌러주세요 음원 차트 상위권...트로트 아이돌 입증
[아시나요]오늘(3월 26일)은 안중근 의사 순국일
[아시나요]오늘(3월 26일)은 안중근 의사 순국일
Hot issu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