논산시 100세 시대 사랑방 건강교실 인기
논산시 100세 시대 사랑방 건강교실 인기
  • 장태갑 기자
  • 승인 2018.04.16 14: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흡연·치매·운동 등 사회복지관서 매주 목요일 운영

논산시가 운영하고 있는 찾아가는 통합건강증진 서비스 ‘사랑방 건강교실’이 시민들로부터 큰 호응을 얻고 있다.
‘사랑방 건강교실’은 종합사회복지관을 찾는 시민을 대상으로 흡연·치매·영양·운동·구강관리·심뇌혈관질환예방 등 건강증진 프로그램 운영을 통해 일상 속에서 건강생활을 실천할 수 있는 터전을 만들기 위한 통합건강증진 서비스다.

지난 3월부터 오는 12월까지 매주 목요일 9~11시까지 운영하는 ‘사랑방 건강교실’은 스스로 건강관리를 희망하는 시민이면 누구나 서비스를 받을 수 있으며, 간호사·영양사·운동처방사·치위생사·물리치료사로 구성된 전문의료진의 상담 및 관리로 건강관리서비스를 실시한다.
특히, 혈압·혈당·혈관나이 등 기초측정, 만성질환관리, 심근경색증·뇌졸중 조기 증상 및 대처방법, 건강요가 등 건강증진프로그램은 물론 웃음치료 등 정신건강관리까지 삶의 질 향상을 위한 프로그램을 운영 한다.
시 보건소는 앞으로 대전지역 암센터와 연계, 암 검진 및 예방을 위해 관련 전문의 등을 초청, 건강과 힐링을 전수하는 특별 강좌와 자살예방을 위한 치매 및 우울검사도 추진할 예정이다.
시 보건소 관계자는 “건강 100세 시대에 발맞춰 어르신들의 생활 터 접근을 통해 언제 어디서나 건강 체크와 관리가 연계되는 생활환경 을 조성하겠다”고 말했다.

논산=장태갑 기자 jtg0128@ggilbo.com

 
#실시간 핫 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