與 유성구 제3선거구 시의원 공천 신청자들 반발 “공문서 위조자가 검증 통과”
與 유성구 제3선거구 시의원 공천 신청자들 반발 “공문서 위조자가 검증 통과”
  • 최일 기자
  • 승인 2018.04.16 16: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더불어민주당 소속 대전 유성지역 일부 시의원 후보들이 대전시당의 6·13 지방선거 공천 관리에 이의를 제기하고 나섰다.

민주당에 대전시의회 유성구 제3선거구(노은2·3동, 신성동) 공천을 신청한 정기현 현 시의원과 노승연 현 구의원은 16일 ‘대전시당 공직선거후보자검증위원회(이하 검증위)의 공정성에 이의를 제기한다’라는 제하의 공동 성명을 내고, “같은 제3선거구 공천 신청자인 윤종일 전 구의원은 제6대 구의회 의장 재임 시 직무와 관련해 공문서를 위조(예산안을 임의대로 수정해 본회의에 상정)한 사건으로 2014년 2월 징역 10월에 집행유예 2년을 선고받은 사실이 있다. 비록 형(刑)이 만료됐다고는 하나 공직 후보자로서 공문서 위조는 부도덕하고 죄질이 치명적이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시당 검증위는 이런 인물을 거르지 않고 공천 관리를 진행하고 있다”라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우리는 부도덕하고 죄질이 나쁜 후보가 검증을 통과했다는 것을 용납할 수 없다. 현재 공직선거후보자추천관리위원회 위원장과 대부분의 위원들이 검증위 위원들로 채워져 있어 신뢰하기가 어렵다. 지금이라도 부도덕한 인물을 공천에서 배제할 것을 촉구한다. 이 같은 우리의 요구가 받아들여지지 않을 경우 좌시하지 않을 것”이라며 시당에 강한 불만을 표출했다.

이와 관련, 정 의원은 “시당에서 잘못된 검증 작업을 바로잡지 않는다면 중앙당에도 문제를 제기할 것”이라며 “문재인 대통령에 대한 높은 지지도에 취해 시당이 시민들을 아주 우습게 보는 공천을 하고 있다”라고 개탄했다.

최 일 기자 choil@ggilbo.com

#실시간 핫 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포토

관능미에 빠져든다 현아, 섹시한 눈빛으로 남심 저격

가수 현아의 관능적인 뷰티 화보가 공개됐다. 현아는 26일 공개된 매거진 ‘엘르’ 4월호를 통해 메이크업 전문 브랜드와 함께한 화보를 선보였다. 공개된 화보에서 주스가 물든 듯한 과즙 컬러의 립스틱을 소화해냈다. 현아의 입술에 녹아 들어 시선을 사로잡는 매혹적인 화보를 완성한 것. 특히 맥(MAC)의 뮤즈가 된 현아는 첫 화보를 통해 귀엽고 섹시하면서도 고혹적이고 우아한 눈빛으로 콘셉트에 따라 다채로운 매력을 선보였다.

관능미에 빠져든다 현아, 섹시한 눈빛으로 남심 저격
관능미에 빠져든다 현아, 섹시한 눈빛으로 남심 저격
DJ 소다, 비키니 사이로 드러나는 아찔한 볼륨감
DJ 소다, 비키니 사이로 드러나는 아찔한 볼륨감
머슬마니아 라이징스타 4인방, 눈부시죠~
머슬마니아 라이징스타 4인방, 눈부시죠~
설하윤, 신곡 눌러주세요 음원 차트 상위권...트로트 아이돌 입증
설하윤, 신곡 눌러주세요 음원 차트 상위권...트로트 아이돌 입증
[아시나요]오늘(3월 26일)은 안중근 의사 순국일
[아시나요]오늘(3월 26일)은 안중근 의사 순국일
Hot issu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