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FC]알렉산더 구스타프손 "존 존스와 복싱 경기 원한다"
[UFC]알렉산더 구스타프손 "존 존스와 복싱 경기 원한다"
  • 신성재
  • 승인 2018.04.17 11: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UFC]알렉산더 구스타프손 "존 존스와 복싱 경기 원한다"

사진 출처 = 알렉산더 구스타프손 인스타그램
사진 출처 = 알렉산더 구스타프손 인스타그램

 

알렉산더 구스타프손이 前 UFC 라이트 헤비급 존 존스의 2차전을 언급했다. 알렉산더 구스타프손은 17일 JRE MMA Show와의 인터뷰에서 "UFC 와 논의는 좀 있었지만, 내가 딱히 기대할 게 없다. 그냥 협상 테이블에 뭔가 그럴듯한 것이 나오기를 기다리고 있다."라고 말문을 뗐다 이어 그는 "나는 타이틀을 원한다. 내가 원하는 것은 그것 뿐이다."라고 밝혔다.

구스타프손은 존 존스와의 복싱시합도 거론했다. 그는 "존 존스가 돌아오지 않으면, 나는 그와 복싱에서 맞붙을 수도 있다. 존스와의 승부는 타이틀전 보다 의미가 더 크다."라고 말했다. 

구스타프손은 지난 2013년 UFC 165에서 존 존스와 맞붙은 적이 있다. 그는 비록 패배했지만 가장 존 존스를 고전시켰다는 평가를 받는다. 

한편 구스타프손은 통산전적 18승 4패로 최근 2연승을 달리고 있다. 

#실시간 핫 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포토

관능미에 빠져든다 현아, 섹시한 눈빛으로 남심 저격

가수 현아의 관능적인 뷰티 화보가 공개됐다. 현아는 26일 공개된 매거진 ‘엘르’ 4월호를 통해 메이크업 전문 브랜드와 함께한 화보를 선보였다. 공개된 화보에서 주스가 물든 듯한 과즙 컬러의 립스틱을 소화해냈다. 현아의 입술에 녹아 들어 시선을 사로잡는 매혹적인 화보를 완성한 것. 특히 맥(MAC)의 뮤즈가 된 현아는 첫 화보를 통해 귀엽고 섹시하면서도 고혹적이고 우아한 눈빛으로 콘셉트에 따라 다채로운 매력을 선보였다.

관능미에 빠져든다 현아, 섹시한 눈빛으로 남심 저격
관능미에 빠져든다 현아, 섹시한 눈빛으로 남심 저격
DJ 소다, 비키니 사이로 드러나는 아찔한 볼륨감
DJ 소다, 비키니 사이로 드러나는 아찔한 볼륨감
머슬마니아 라이징스타 4인방, 눈부시죠~
머슬마니아 라이징스타 4인방, 눈부시죠~
설하윤, 신곡 눌러주세요 음원 차트 상위권...트로트 아이돌 입증
설하윤, 신곡 눌러주세요 음원 차트 상위권...트로트 아이돌 입증
[아시나요]오늘(3월 26일)은 안중근 의사 순국일
[아시나요]오늘(3월 26일)은 안중근 의사 순국일
Hot issu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