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터뷰] 신현정 공주보건소장
[인터뷰] 신현정 공주보건소장
  • 강선영 기자
  • 승인 2018.05.13 09: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공공 의료원의 적자는 지역민의 혜택...관점 바꿔야”

“공공의료원 적자는 곧 지역민의 혜택입니다. 착한 적자에 대한 인식을 바꿔 공공보건의료 체계를 강화해야 합니다.”
신현정 공주보건소장은 공공의료원 운영적자를 바라보는 우려에 대해 단호히 말했다. 신 소장은 “적자라는 개념을 더 크게 바라봐야 한다”며 “결국 적자는 지역주민에게 돌아간 것으로 볼 수 있다. 과잉진료를 하지 않고 필수의료서비스를 제공한 결과다. 적자는 곧 지역민들의 혜택”이라고 피력했다.


특히 그는 공공의료원은 수익성이 낮아 민간병원에서 하지 못하는 분야를 커버할 수 있다는 점을 강조했다. 신 소장은 “민간병원들의 역량이나 능력은 굉장히 높다고 인정한다. 그러나 현재의 수가체계에서는 수익성 낮은 필수 의료서비스에 대한 적정공급이 어려운 상황”이라며 “과잉진료 등에 대한 문제는 공공의료원이 해결할 수 있다”고 거듭 강조했다.

그는 공주의료원장과 유성구보건소장 등을 역임하며 겪은 경험을 토대로 대전시 보건행정조직 강화의 필요성도 역설했다. 신 소장은 “앞으로 어린이재활병원이나 대전의료원 등이 추진되고 상황에서 담당자들의 전문성, 역량강화는 필수적으로 동반돼야 한다”며 “대전은 각 구 보건소 소장 밑에 과장이 한 명밖에 없는데 공주만 해도 2명이고 논산은 3명이다. 지역보건 전담과장을 더 늘리고, 의사 출신 등으로 전문성을 확보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복지나 보건영역의 중요성이 커지는 만큼 전반적으로 조직을 키우고 자체 역량도 키워 지역민들의 의견도 반영할 수 있어야 한다는 거다. 그는 “보건국장을 전문직 개방형으로 공모를 하고, 시 특성을 고려해 자체적 보건의료계획을 수립할 수 있는 능력이 돼야 한다”고 훈수했다.

공공보건의료 체계 정비를 위해선 자치분권 강화 중요성도 강조했다. 신 소장은 “현재 중앙정부에 집중된 보건정책을 지자체 차원에서 이뤄질 수 있도록 해야 한다”며 “서울, 부산은 보건부서를 복지부서와 분리했고 경기도와 인천은 보건업무 관련과를 2개 이상 설치해 보건부서의 역할을 강화하고 있다. 또 서울, 경기, 인천, 부산, 제주에서는 공공보건의료지원단을 지방자치단체 예산으로 운영해 지역의 보건문제를 발굴하고 해결방안을 모색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이어 “공무원들이 실무적인 수준에서 벗어나 지역적 특성을 반영해 정책을 생산할 수 있게끔 보건소 직원들부터 시 보건행정 담당자까지 정책을 고민하고 시민들과 토론할 줄 아는 사고를 해야 한다“고 역설했다.

강선영 기자 kkang@ggilbo.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포토

관능미에 빠져든다 현아, 섹시한 눈빛으로 남심 저격

가수 현아의 관능적인 뷰티 화보가 공개됐다. 현아는 26일 공개된 매거진 ‘엘르’ 4월호를 통해 메이크업 전문 브랜드와 함께한 화보를 선보였다. 공개된 화보에서 주스가 물든 듯한 과즙 컬러의 립스틱을 소화해냈다. 현아의 입술에 녹아 들어 시선을 사로잡는 매혹적인 화보를 완성한 것. 특히 맥(MAC)의 뮤즈가 된 현아는 첫 화보를 통해 귀엽고 섹시하면서도 고혹적이고 우아한 눈빛으로 콘셉트에 따라 다채로운 매력을 선보였다.

관능미에 빠져든다 현아, 섹시한 눈빛으로 남심 저격
관능미에 빠져든다 현아, 섹시한 눈빛으로 남심 저격
DJ 소다, 비키니 사이로 드러나는 아찔한 볼륨감
DJ 소다, 비키니 사이로 드러나는 아찔한 볼륨감
머슬마니아 라이징스타 4인방, 눈부시죠~
머슬마니아 라이징스타 4인방, 눈부시죠~
설하윤, 신곡 눌러주세요 음원 차트 상위권...트로트 아이돌 입증
설하윤, 신곡 눌러주세요 음원 차트 상위권...트로트 아이돌 입증
[아시나요]오늘(3월 26일)은 안중근 의사 순국일
[아시나요]오늘(3월 26일)은 안중근 의사 순국일
Hot issu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