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산군, 삼성전자와 함께 저소득가정 주거환경개선 실시
금산군, 삼성전자와 함께 저소득가정 주거환경개선 실시
  • 한장완
  • 승인 2018.05.21 10: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랑의 집고치기 2호 가구 탄생

금산군은 지난 18일 제원면에서 금산군(주민복지지원실장 박천옥), 삼성전자 온양캠퍼스 임직원, 금산주거복지센터(센터장 김순태), 제원면(면장 장길호), 마을주민등 2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사랑의 집 고치기 65호 현판식을 진행했다.

지난해 금산군 1호(사랑의 집 고치기 60호)에 이어 두번째로 선정된 이번 금산군 2호(65호)의 주인공은 초등1·2학년 아들 2명과 함께 생활하는 저소득 부자가정으로 재래식 화장실을 사용하는 등 매우 열악한 주거환경에 놓여 있었다.

삼성전자 온양캠퍼스로부터 2500만원의 사업비를 지원받아 쾌적한 화장실 및 아이들의 공부방을 만들어 주는 등 보금자리를 아늑하게 꾸몄다. 특히 집수리 사업 마무리 단계에는 삼성전자 온양캠퍼스 직원 9명이 외벽 페인트칠에 함께 참여하는 등 훈훈한 이웃의 정을 함께했다.

한편, 2005년 아산시 1호점으로 시작된 사랑의 집 고치기 사업은 삼성전자 온양캠퍼스 임직원들이 자발적으로 모은 성금으로 운영된다. 충남지역 아동·청소년이 있는 가정을 선정 주거환경을 개선하고 위생적이고 안정적인 생활에 도움을 주고 있다.


금산=한장완 기자 hjw@ggilbo.com
 

 
#실시간 핫 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