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경준 "1순위는 웨딩사진 아닌 가족사진" 아들 정안 군과 父子 촬영
강경준 "1순위는 웨딩사진 아닌 가족사진" 아들 정안 군과 父子 촬영
  • 강선영
  • 승인 2018.06.19 11: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경준 "1순위는 웨딩사진 아닌 가족사진" 아들 정안 군과 부자 촬영

 

‘동상이몽2’ 강경준, 장신영 부부와 아들 정안 군이 처음으로 가족사진을 찍었다.
18일 방송된 SBS 예능 '동상이몽2-너는 내 운명‘(이하 동상이몽2)에서는 강경준, 장신영, 그리고 아들 정안 군의 행복한 일상이 공개됐다. 
강경준은 자신의 1순위는 웨딩사진이 아닌 가족사진이라며 가족사진 촬영을 결심했다. 강경준과 아들 정안 군의 부자 촬영의 시간도 마련됐다. 정안 군은 강경준의 팔에 매달려 친밀함을 뽐냈다. 정안 군의 능숙한 포즈에 강경준과 장신영은 연신 박수를 보냈다.  
한편 강경준은 제작진과의 인터뷰에서 정안이가 자신을 삼촌이라고 부르는 호칭에 대해 묻자, “그 부분은 강요할 수 없는 것”이라고 소신을 밝혔다. 하지만 그는 “결혼하고 나니까 욕심이 생기더라”며 솔직한 마음을 털어놨다. 이어 강경준은 "'아빠'라는 말이 정안이에겐 제일 힘든 일일 수 있다고 생각한다"면서고 덧붙였다. 

 
#실시간 핫 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