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양군 드림스타트, 삼성전자와 함께 어려운 이웃 주거환경 개선
청양군 드림스타트, 삼성전자와 함께 어려운 이웃 주거환경 개선
  • 김종성 기자
  • 승인 2018.06.28 14: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청양군 드림스타트와 삼성전자 DS부문 TP센터는 저소득층 가정을 대상으로 주거환경개선 사업을 펼쳐 수혜자에게 기쁨을 주고 훈훈한 지역 분위기를 조성했다.

군 드림스타트는 주택이 매우 낡고 아동의 공부방이 없는 등 주거환경이 열악한 화성면 엄 모 씨 사례를 삼성전자에 의뢰해 전반적인 리모델링 지원을 받게 해줬다.

총 사업비 3500만 원을 들여 자녀 공부방을 마련해 주고 주방을 리모델링하는 공사를 마치고 28일 ‘사랑의 집 고치기 66호’ 오픈식을 가졌다. 또한 냉장고, 에어컨, 공기청정기 등 3종 가전제품과 청양군 사회복지협의회의 아동가구 후원 등 온정의 손길이 더해졌다.

수혜자 엄 씨는 “경제적인 어려움과 지병 때문에 손녀 공부방도 마련해 주지 못하고 열악한 환경에서 자라게 해 그동안 마음이 무척 아팠다”면서 “손녀가 좋아하는 모습을 보니 더 없이 기쁘고 그저 고마운 마음뿐”이라고 말했다.


군 관계자는 “이번 주거환경 개선사업은 청양군 슬레이트 처리사업과 희망복지지원단 주거환경사업 등 민·관·기업의 협력으로 추진돼 더 큰 의미가 있다”면서 “수혜 가정이 위생적이고 안전한 환경에서 편안한 생활을 하게 돼 큰 보람을 느낀다”고 말했다.

청양=김종성 기자 kjs3605@ggilbo.com

 
#실시간 핫 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