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치 않는 임신 예방 위해선 올바른 피임법 숙지 필요
원치 않는 임신 예방 위해선 올바른 피임법 숙지 필요
  • 송영두 기자
  • 승인 2018.08.02 13: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로앤산부인과 잠실점 오정은 원장
로앤산부인과 잠실점 오정은 원장

임신 시 여성의 신체에는 다양한 변화가 나타난다. 대표적인 임신초기증상으로는 체온 상승, 어지럼증, 이유 없는 피로감, 유방의 긴장감 등이 있는데 대개 일상적인 증상이고 개인차가 커 임신 사실을 알아차리지 못하는 경우가 많다.

임신은 여성만이 누릴 수 있는 가장 큰 축복이지만 그것이 누구에게나 반가운 일은 아니다. 계획되지 않은 임신이라면 큰 고민을 떠안게 될 수밖에 없고 나아가 임신초기중절수술을 고려하게 되는 경우가 생긴다. 그러나 모자보건법 제 14조에 해당사항이 있는 경우에 한해서 임신초기중절수술을 받을 수 있는 만큼 원치 않는 임신을 예방하기 위해서는 올바른 피임법을 사전에 숙지하고 있는 것이 중요하다.

원치 않는 임신을 피할 수 있는 피임법으로는 남성 피임법이나 경구 피임약 혹은 팔에 이식하는 피임 기구 등이 있다. 만약 부득이한 상황으로 인해 사전 피임을 미리 준비하지 못한 경우에는 사후피임약을 복용할 필요가 있으며 사후피임약은 관계 이후 72시간 안에 의료진에게 처방전을 받아 복용한다.

로앤산부인과 잠실점 오정은 원장은 “임신상담을 통해 임신초기증상에 대해 숙지하는 것은 미혼, 기혼에 상관없이 모든 가임기 여성에게 필요한 과정”이라고 말하며 “만일 부득이하게 인공유산을 해야 한다면 의료진이 충분한 경험과 노하우를 갖췄는지, 수술 후 체계적인 관리가 가능한지 등을 확인해볼 필요가 있다”고 조언했다.

 
#실시간 핫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