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주시청 공직자들, 알밤 줍기 일손 보태
공주시청 공직자들, 알밤 줍기 일손 보태
  • 이건용 기자
  • 승인 2018.09.12 17: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가을 영농철인 알밤 수확기를 맞아 고령화 등 일손부족으로 도움이 필요한 밤 재배 농가를 돕기 위해 공주시청 공직자들이 나섰다.

공주시는 지난 11일 오전 8시부터 김정섭 시장을 비롯한 직원 30여 명이 정안면 산성리 밤 재배 농가를 찾아 알밤줍기 봉사활동을 전개했다.

이날 봉사활동에서 공직자들은 가뭄과 태풍으로 시름이 깊은 밤 재배 농가를 위로하고 알밤줍기 봉사활동으로 도움을 줬다.


시는 앞으로 시 산하 전 부서를 대상으로 밤 수확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고령자나 여성 농가를 대상으로 봉사활동을 실시, 밤 수확 농가에 실질적인 도움을 주는 알밤줍기 봉사활동을 펼친다는 방침이다.

김정섭 시장은 이 자리에서 “알밤 수확기에 일손이 부족해 어려움을 겪고 있는 밤 재배 농가들의 마음을 조금이나마 덜어드리고자 공직자들이 솔선하기로 했다”며 “앞으로도 인력지원이 필요한 밤 재배 농가와 자원봉사자 간에 체계적인 연계 역할을 추진해 전국 최고의 공주밤 명성 유지에 기여하겠다”고 말했다.

공주=이건용 기자 lgy@ggilbo.com?

 
#실시간 핫 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