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안동남서 ‘친선 축구대회’로 외국인 유학생과 교류
천안동남서 ‘친선 축구대회’로 외국인 유학생과 교류
  • 김완주 기자
  • 승인 2018.09.12 17: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안동남서가 선문대학교 천안캠퍼스 한국어교육원에서 「외국인 학생과 친선 축구대회」로 외국인 유학생과 교류를 하고있다

체류외국인 200만 시대를 맞아, 천안동남경찰서(서장 김광남)가 외국인의 안정적인 국내정착을 위해 노력하고 있다.

선문대학교 천안캠퍼스 한국어교육원에는 65개국에서 온 600여 명의 외국인 유학생이 한국어를 공부하고 있는데, 최근 10개국 25명의 학생들이 축구동아리 선문FC를 창단했다.

천안동남경찰서는 관내에 위치한 선문대학교 천안캠퍼스 학생들과 교류를 위하여, 지난 11일 선문대학교 아산캠퍼스 운동장에서 한국어교육원 외국인 유학생과 함께 ‘친선 축구대회’를 개최했다.

‘친선 축구대회’에는 천안동남서에 근무하는 경찰 20명 그리고 선문대 천안캠퍼스 유학생 20명이 참가했다.

축구경기에 앞서, 한국에서 공부하는 외국인 유학생들의 애로사항을 청취하고 무료 법률상담을 제공했으며, 외국인들이 도움을 받을 수 있는 도움센터를 안내하는 등 상담 시간도 가졌다.


외국인 유학생들은 타국에서 경찰들과 함께 축구공을 차는 이색적인 경험을 했다며, 유학생들의 애로사항을 청취하고 상담을 해주는 경찰이 매우 친절했고, 축구할 때는 웃으며 즐거운 시간을 가졌다고 말했다.

당일 행사는 선문대학교 교직원들의 적극적인 협조로 성사되었는데, 천안동남경찰서는 외국인 유학생들과 지속적인 교류를 위하여 친선축구대회를 정례화 하는 방안을 계획하고 있다.

천안=김완주 기자 pilla21@ggilbo.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