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골목식당' 백종원, 막걸리집 사장에 혹평 "맛없고 순해"
'골목식당' 백종원, 막걸리집 사장에 혹평 "맛없고 순해"
  • 허정아
  • 승인 2018.09.13 00: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골목식당' 백종원 대전 청년구단 막걸리집 사장에 "맛없고 순해" 혹평

SBS '백종원의 골목식당'
SBS '백종원의 골목식당'

 

 

백종원이 대전 중앙시장 청년구단을 방문해 시장 상인들을 위한 신메뉴 검사에 나섰다.

12일 방송된 SBS '백종원의 골목식당'에서 막걸리집을 찾은 백종원은 막걸리와 국수에 대해 혹평했다.

백종원은 막걸리를 제조할때 수돗물을 쓰는 것에 대해 지적했다. 막걸리집 사장은 "막걸리는 물보다 누룩이 중요하다"고 반박하자 백종원은 "막걸리 맛은 좋은 물이 좌우한다"고 말했다.

백종원은 청년사장의 막걸리 2종과 전국 막걸리 10종을 먹어보고 지역을 맞혀보기로 했다.

7번 '서천막걸리'에 대해 청년사장은 양평이라고 했고, 백종원은 "새콤한 맛이 강하다"며 "충청도 거네"라고 정답을 맞혔다.

백종원의 12개중 뭐가 제일 맛있냐는 질문에 막걸리집 사장은 2번 자신의 막걸리와 12번 양평 막걸리를 골랐다.

백종원은 전국 막걸리와 맛을 비교했을 때 "사장님 것이 제일 맛없고 순하다"고 돌직구를 날렸다.

백종원은 아예 손님들에게 블라인드 테스트를 제안하자 막걸리집 사장은 "대중적인 맛보다는 여기만의 개성이니까 그대로 두고 싶다"고 말했고 백종원은 "똥고집으로밖에 안보인다"고 맞섰다.

 

 
#실시간 핫 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