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탐정’ 미람. 또 한번 기괴스러운 모습으로 등장…강렬한 임팩트
‘오늘의 탐정’ 미람. 또 한번 기괴스러운 모습으로 등장…강렬한 임팩트
  • 송영두 기자
  • 승인 2018.09.14 14: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늘의 탐정’ 미람. 또 한번 기괴스러운 모습으로 등장…강렬한 임팩트

사진제공= JSPICTURES MANAGEMENT
사진제공= JSPICTURES MANAGEMENT

‘오늘의 탐정’ 미람이 강렬한 임팩트를 남겼다.

지난주 KBS2 수목드라마 '오늘의 탐정'에서 기이한 사건의 시작을 알리는 찬미 역으로 분해 오싹한 존재감을 각인시킨 미람이 또 한 번 눈길을 끌었다.

지난 2화에서 나무에 목을 맨 채로 발견돼 시청자들을 충격에 휩싸이게 만든 미람이 기괴스러운 모습으로 나타났다.

이지아의 다음 타켓이 된 유치원 원장의 눈 앞에 등장, 귀가 잘린 채 섬뜩하고 살기 어린 표정으로 극의 긴장감을 높였다. 끈질기게 원장을 쫓으며 공포에 떨게 만든 미람의 리얼한 연기는 극의 오싹함을 증폭시키기에 충분했다.

이에 미람은 "시청자 분들께서 추리하는 재미를 느끼실 수 있길 바라는 마음으로 연기했다. 출연 이후 많은 관심과 응원 보내주셔서 배우로서 큰 용기와 보람을 얻었다."고 감사의 소감을 전했다.

한편 미람은 최근 오늘의 탐정, 부잣집 아들에 이어 배드파파, 여우각시별에도 캐스팅되며 활발한 연기행보를 펼칠 예정이다.

송영두 기자 duden1212@naver.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