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포에 ‘한옥’ 어린이체험시설 생긴다
내포에 ‘한옥’ 어린이체험시설 생긴다
  • 문승현 기자
  • 승인 2018.10.18 20: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남도는 18일 한옥 기술개발연구 신한옥형 공공건축물 유형모델 개발·실증을 위한 공모사업에 홍성군이 최종 선정됐다고 밝혔다. 이 공모는 한옥 대중화를 목표로 시공기술과 재료 등을 개발·적용하는 정부 주도 연구개발사업이다.

홍성군은 총사업비 8억 원을 지원받아 내포신도시 용봉산 인근 한옥마을 조성사업지에 2020년까지 어린이 체험 및 복지시설을 한옥으로 건립할 계획이다. 이 시설에는 놀이, 교육, 공예 등 다양한 활동을 할 수 있는 다목적공간과 시청각교육실, 다목적쉼터 등 부속시설이 들어선다.

도는 이번 사업을 통해 도내 한옥 건축 기반을 마련하고 나아가 고품격·친환경 한옥을 보급·확산하는 효과가 발생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한편 충남개발공사에서 추진 중인 내포신도시 한옥마을 사업은 용봉산 입구 RB8블록 4만 8063㎡에 한옥으로 된 주거와 근린생활시설 70여 호를 건립하는 것으로 내년 8월 첫 삽을 뜰 예정이다.

내포=문승현 기자 bear@ggilbo.com

 
#실시간 핫 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