버스 하천 추락, 사고 현장 살펴보니…'대체 왜?'
버스 하천 추락, 사고 현장 살펴보니…'대체 왜?'
  • 김미영 기자
  • 승인 2018.11.09 09: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버스 하천 추락, 사고 현장 살펴보니…'대체 왜?'

버스 하천 추락, 대체 무슨일이?/ 사진출처= 연합뉴스

 버스 하천 추락 사고가 대두되고 있다.

지난 8일 충남 서천군 종천면 한 교각 위에서 A(64) 씨가 몰던 시내버스가 가드레일을 뚫고 9.6m 아래 하천으로 떨어졌다.

이 사고로 1명이 사망하고 5명이 부상을 당했다.

버스에 타고 있던 81살 신 모씨가 중상을 입어 병원으로 옮겼지만 숨졌다.

64살 김 모씨가 머리를 다치는 등 모두 5명이 크고 작은 부상을 입었지만 생명에 지장은 없는 상태다.

다리가 물에서 10m 높이에 위치해 있어 부상자를 끌어올리기 위해 긴 사다리를 내리고, 밧줄로 몸을 감아야 했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커브 길을 돌던 버스가 빗길에 미끄러져 떨어진 것으로 보고 정확한 사고 원인을 조사하고 있다.

 
#실시간 핫 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