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산시, 위기의 청소년 가정과 사회로 복귀
서산시, 위기의 청소년 가정과 사회로 복귀
  • 윤기창 기자
  • 승인 2018.12.06 16: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청소년통합지원체계 운영위원회 개최
사진은 지난 5일 열린 제3차 서산시 지역사회청소년 통합지원체계 운영위원회에 앞서 위원들이 기념촬영한 모습.

서산시는 지난 5일 제3차 서산시 지역사회 청소년통합지원체계(Community Youth Safety Net) 운영위원회를 갖고 위기의 청소년 가정과 시회로 복귀에 나섰다.

지역사회 청소년통합지원체계(CYS-Net)는 지역사회의 청소년 관련 자원을 연계해 학업중단, 가출, 인터넷 중독 등 위기청소년에 대한 상담·보호·교육·자립 등 맞춤형 서비스를 제공해 가정과 사회로 복귀하는 것을 지원하는 사회안전망이다.

시에 따르면 이날 회의는 김택진 시민생활국장(운영위원장) 주재로 2018년도 청소년상담복지센터 및 학교 밖 지원센터 사업보고와 청소년특별지원 대상 선정 및 지원현황보고, 2019년 청소년정책 주요사업보고, 필수연계기관 간 지원 연계 방안에 대해 토의하는 시간을 가졌다.

2018년 운영 성과로는 운영위원회 3차, 실행위원회 5차 실시로 사회·경제적으로 긴급한 청소년을 대상으로 현금 급여 및 복지 서비스 직접 지원, CYS-Net 내실화를 위한 정책 및 지역사회 네트워크 구성·운영 협의, 청소년 특별지원 사업 등을 통해 위기의 청소년 16명에 대한 학업, 건강, 생활 지원 등 지역사회 내 청소년의 건강한 성장과 복지증진에 기여했다.

김택진 운영위원장은“위기 청소년 조기 발굴 및 지원 연계를 위해 각 기관 간 자원을 최대한 활용하여 줄 것”을 당부했으며“서산시도 청소년전용카페 개소 및 더 많은 정책을 통해 청소년들의 건전육성 기반 조성을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서산=윤기창 기자 kcyoon21@ggilbo.com

 
#실시간 핫 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