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성 교통사고 9중 추돌 처참했던 현장 ··· 11톤 트럭 승용차 덮쳐
고성 교통사고 9중 추돌 처참했던 현장 ··· 11톤 트럭 승용차 덮쳐
  • 김재명 기자
  • 승인 2018.12.07 22: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성 교통사고 9중 추돌 처참했던 현장 ··· 11톤 트럭 승용차 덮쳐

7일 오전 11시 28분께 경남 고성군 통영방면 국도에서 11.5t 트럭이 승용차를 들이받아 총 9중 추돌사고가 발생했다. 이 사고로 13명이 중·경상을 입어 인근 병원으로 이송됐다. 사진은 추돌 여파로 뒤집힌 한 승용차. [경남소방본부 제공]
7일 오전 11시 28분께 경남 고성군 통영방면 국도에서 11.5t 트럭이 승용차를 들이받아 총 9중 추돌사고가 발생했다. 이 사고로 13명이 중·경상을 입어 인근 병원으로 이송됐다. 사진은 추돌 여파로 뒤집힌 한 승용차. [경남소방본부 제공]

 

  7일 오전 11시 28분께 경남 고성군 마암면 삼락삼거리 통영방면 국도 내리막길에서 목재 합판을 싣고 달리던 A(58) 씨의 11.5t 트럭이 신호대기 중이던 아반떼 승용차 뒷부분을 들이받았다.

  이 사고로 아반떼 승용차가 밀려 앞차를 충격하면서 승용차와 트럭 등 총 차량 9대가 연쇄 추돌했다. 뒤를 받힌 승용차 2대는 중앙분리대를 넘어 건너 차선으로 튕겨나갔고 이 중 한 대는 뒤집힐 정도로 큰 충격이었다.

  트럭과 부딪힌 아반떼 승용차에 타고 있던 A(67·여) 씨 등 3명과 다른 차량에 탄 운전자와 탑승자 10명 등 모두 13명이 다쳐 인근 병원으로 이송됐다. 이중 2명은 중상을 입은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트럭의 브레이크 고장으로 사고가 난 것으로 보고 사고 원인을 조사하고 있다.

  김재명 기자 lapa8@ggilbo.com

 
#실시간 핫 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