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 매매시장 대출규제로 하락 전망
올 매매시장 대출규제로 하락 전망
  • 김현호 기자
  • 승인 2019.01.07 18: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감정원 주택시장 전망 보고

한국감정원의 협력공인중개사 역시 올해 매매시장이 하락세를 보일 것이라 전망했다. 전세는 보합을 유지할 것이라 내다봤다.

감정원은 전국 6000여 협력공인중개사를 대상으로 실시한 2019년 주택시장 전망에 대한 설문조사 결과를 7일 발표했다. 보고서에 따르면 가격에 대한 전망은 전체 응답자 중 51%가 매매는 하락할 것이라 내다봤다. 구체적으로 수도권(48.7%)과 서울(49.7%)은 보합 응답이 우세했으나 지방(56%)은 하락 응답이 우세했다. 하락 전망 이유는 주택담보대출 강화 등을 통한 대출규제 강화로 차입여력 축소(43.5%)가 가장 많았다.

이어 신규분양과 입주물량, 미분양 등을 통해 공급물량 증가(26.9%)였다. 지역 기반산업 및 경기 침체(10.5%), 보유세 개편, 다주택자 규제 등 정부 규제(9.6%)가 뒤를 이었다. 상승 전망 이유는 재건축·재개발 등 정비사업, 교통망 확충, 산업단지 조성 등을 통한 개발호재(35.2%)가 가장 많았다. 신축 및 신규분양시장 호조 영향으로 인근 동반상승(18.2%), 대체투자처 부재로 인한 풍부한 부동자금 지속 유입(13.6%) 순이었다.

전세시장은 보합(52.1%)이 우세한 가운데 지역별로 수도권(52%), 서울(54.5%), 지방(52.3%) 모두 보합 응답 비율이 과반으로 높게 나타났다. 하락 전망 이유는 매매가격 하락 영향으로 전세가격 동반하락(48.6%), 전세 공급물량 증가(43.5%) 순으로 대다수를 차지했다. 상승 전망 이유는 매매가격 하락 우려 및 관망세로 전세(전환)수요 증가(34.7%), 전세공급(매물) 부족(24%), 매매가격 상승 영향으로 전세가격 동반상승(17.3%) 순이었다.

김현호 기자 khh0303@ggilbo.com

 
#실시간 핫 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