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예령 기자 당찬 질문, 실시간 검색어까지 올라
김예령 기자 당찬 질문, 실시간 검색어까지 올라
  • 김재명 기자
  • 승인 2019.01.10 12:54
  • 댓글 19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예령 기자 당찬 질문, 실시간 검색어까지 올라

문 대통령에게 질문을 던지는 경기방송 김예령 기자.
문 대통령에게 질문을 던지는 경기방송 김예령 기자.

 

문재인 대통령의 신년 기자회견에서 "경제기조 변화를 주지 않는 자신감이 어디서 나오는가"라고 당찬 질문을 한 여기자가 실시간 검색어에 오르는 등 화제를 모으고 있다.

  10일 청와대 본관에서 열린 신년 기자회견에서 문 대통령은 혁신성장과 공정경제를 통한 지속적인 성장을 이끌어 가겠다고 밝혔다.
  이어진 질의 응답시간에 화제의 장면이 등장했다.

  경기방송 김예령 기자는 문 대통령을 향해 "실질적으로 여론이 굉장히 냉랭하다는 걸 대통령께서 알고 계실 것"이라고 운을 뗀 뒤 "현실 경제가 굉장히 얼어붙어 있다. 그럼에도 대통령께서 현 기조에 대해서 그 기조를 바꾸시지 않고 변화를 갖지 않으시려는 그런 이유에 대해서도 알고 싶다. 그 자신감은 어디에서 나오는 것인지, 그 근거는 무엇인지 좀 단도직입적으로 여쭙겠다"고 질문을 던졌다.

  이에 문 대통령은 "필요한 보완들은 얼마든지 해야 하겠지만 오히려 정책기조는 계속 유지될 필요가 있다라는 말씀은 이미 충분히 드렸기 때문에 또 새로운 답이 필요할 것 같지는 않다"고 매듭지었다.

  이 장면은 지방파 방송과 종편, 국회방송 등을 통해 실시간으로 중계됐고, 김 기자의 이름이 실시간 검색어에 오르는 등 화제를 모았다.

  김재명 기자 lapa8@ggilbo.com

 
#실시간 핫 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9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이기연 2019-01-10 13:33:27
어줍잖은 기자흉내내는 쓰레기들이 경제 어쩌구 배설하는게 웃기구나 경제가 안좋은거냐 안좋기 바라는거냐

지나다가 2019-01-10 13:25:44
기레기 색휘야 . 뭐가 당찬데? 이러니까 욕처먹는거 아니냐.

기자라고 감싸는거냐?

박성은 2019-01-10 13:24:27
당차다는 표현과는 거리가 있는 것 같습니다.

김예령 2019-01-10 13:21:35
당찬과 무례도 구분 못하는 금강일보 보는 사람 있어요?

김정은 2019-01-10 13:20:17
끼리끼리 기레기...
둘이 친군갑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