휘발유 가격 10주연속 하강곡선, 국제유가가 상승해도 '더 떨어져야 한다'
휘발유 가격 10주연속 하강곡선, 국제유가가 상승해도 '더 떨어져야 한다'
  • 김미영 기자
  • 승인 2019.01.12 15: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휘발유 가격 10주연속 하강곡선, 국제유가가 상승해도 '더 떨어져야 한다'

휘발유 가격 10주연속 하강곡선, 지역별로 살펴보니

 주유소 판매 휘발유·경유 가격이 10주 연속 내렸다.

한국석유공사 유가 정보 서비스인 `오피넷`에 따르면 이번 주 전국 주유소의 보통 휘발유 가격은 지난주보다 리터당 평균 20.1원 하락한 1천355원으로 집계돼 2년 10개월만에 최저치로 떨어졌다. 

이는 지난해 10월 다섯째 주부터 10주 사이 335원이 하락한 것으로, 2016년 3월 셋째 주 이후 34개월 만에 최저치입니다. 자동차용 경유는 지난주보다 19.5원 내려간 1천253.1원으로, 2017년 8월 넷째 주 이후 가장 낮은 수준을 기록했다.  

지역별로는 서울의 휘발유 가격이 리터당 평균 천475.1원으로 전국 평균보다는 120.1원이나 높았지만, 강북구와 강서구, 구로구, 서초구, 양천구, 은평구 등 지역별로는 천200원대 주유소도 상당수 있었습니다.

최저가 지역은 부산으로, 전주보다 23.0원 내린 천309.4원을 기록했고, 전주까지 평균 가격이 전국에서 가장 낮았던 대구는 천310.1원이었습니다.

석유공사는 "국제유가는 위험자산 투자 심리 개선 및 미중 무역협상의 긍정적 평가 등으로 상승했다"면서 "그러나 국내 제품 가격은 기존 국제유가 하락분 반영 등의 영향으로 약세를 보일 것으로 보인다"고 밝혔습니다.

휘발유 가격 10주연속 하강곡선 소식을 접한 네티즌들은 "이 가격으로는 아직 멀었다. 1000원 밑으로 내려가야 정상가격이다. 그 동안 정부, 정유사, 주유소가 취한 폭리가 어마어마하다. 국제유가와 계속 연동되었다면 이런 신문기사는 나오지도 않았을 것이다.",

"기름값 저렴해서 일하기 참 좋네요 유지비도 지난달보다 훨씬 적게 들어서그걸로 가족끼리 외식해서 참 행복하네요 ^^", "기름값이 싸다고 15% 감세해도 아무일 없잖아 50% 감세해야 정상이다. 그동안 세금이 서민을 얼마나 괴롭혔는지를 보여주고있다. 말레이시아에 갔더니 한화로 500원 하더라.",

"서울이 휘발유가 1200원대인데 정유공장 몰려있는 여수는 휘발유가 1300대.정유사들 가격담합 조사해서 장난질좀 못치게해라", "국제유가가 40달러때로 떨러지면 국제유가 폭등합니다 무조건 내리는게 능사는 아닙니다국제유가 조금만 알면 지금가격대 유지가 득입니다" 등 반응을 보였다.

 
#실시간 핫 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