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라이브 스루 위험천만, 매장으로 돌진한 30대 왜?
드라이브 스루 위험천만, 매장으로 돌진한 30대 왜?
  • 강선영
  • 승인 2019.01.18 18: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드라이브 스루 위험천만, 매장으로 돌진한 30대 왜?

 

드라이브 스루
드라이브 스루

드라이브 스루를 이용하려다 매장에 돌진하는 사고가 발생했다.

경기소방본부에 따르면 18일 오후 4시 30분께 경기도 용인시 기흥구의 한 카페에서 A(32) 씨가 몰던 베르나 차량이 매장 유리창을 뚫고 내부로 돌진했다.

이 사고로 매장 내에 있던 손님 2명이 유리 파편 등에 다쳐 병원으로 옮겨졌고, 매장 내부 집기 등이 파손됐다.

A씨는 경찰 조사에서 "드라이브 스루를 이용하려고 했는데 실수로 사고를 냈다"고 진술했다.

경찰은 A씨가 운전 미숙으로 사고를 낸 것으로 보고 자세한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드라이브 스루(drive-through, drive-thru)는 주차하지 않고도 손님이 상품을 사들이도록 하는 사업적인 서비스의 하나이다.

 
#실시간 핫 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