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안시, 성공적인 축구종합센터 유치를 위한 구체적 전략 수립
천안시, 성공적인 축구종합센터 유치를 위한 구체적 전략 수립
  • 김인수 기자
  • 승인 2019.01.24 15: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한민국 축구종합센터 유치 실무위원회 회의 개최

천안시가 대한민국 축구종합센터(제2NFC) 성공적인 유치를 위해 두 팔을 걷었다.

시는 천안시 대한민국 축구종합센터 유치 실무위원회(위원장 박미숙 복지문화국장)가 24일 오후 시청 상황실에서 축구종합센터를 유치를 위한 활동 전략 회의를 열었다고 밝혔다.

축구전문가, 스포츠 관련 대학교수, 체육회 등 8명으로 구성된 실무위원회 위원은 민·관 협동으로 대외협력, 유치지원, 홍보, 운영지원 업무를 맡아 수행하고 있다.

이날 회의에서 위원회는 천안에 축구종합센터가 유치될 수 있도록 민·관이 총동원해 대외적 유치 활동을 펼치고 다양한 매체를 활용해 천안에 유치해야 하는 당위성과 필요성을 강조하기로 했다.

시는 그동안 대한민국 축구종합센터 유치를 위해 지난 7일 천안 아라리오 광장에서 500여명이 참가한 가운데 시민의 의지를 하나로 결집하는 범시민 결의대회를 열어 강력한 유치 의지를 표명했다.

이후 지난 11일에는 시민 5만6740명의 염원을 담은 유치 염원 서명부와 축구종합센터 유치 공모제안서를 대한축구협회에 제출했다.

시는 제안서에 ▲국토의 중심부에 위치한 사통팔달의 교통 요충지 ▲FIFA U-20월드컵, A매치 유치 등 축구이벤트 경험 ▲천안축구센터, 천안종합운동장 등 축구인프라 구축 ▲교육도시로서 양질의 스포츠 연구 인프라 보유 ▲애국충절도시의 역사성 등을 담았다.

후보지로 제안한 입장면 가산리 일원은 북천안 IC에서 7km 떨어져 인천공항과 수도권 접근성이 뛰어나고 도로 인근으로 별도 진입로 개설 부담이 적은 것이 강점이다.

박미숙 복지문화국장은 “천안시는 교통요충지로 최적의 접근성을 보유하고, U-20월드컵과 A매치 등 축구 행사 유치 경험이 있어 시민이 축구에 대한 관심과 열정이 높다”며 “우리만의 강점을 부각시켜 천안에 축구종합센터가 반드시 유치될 수 있도록 총력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대한민국 축구종합센터 유치는 천안의 국제적 도시브랜드 가치 상승은 물론 지역 신성장동력 창출과 지역경제 활성화 도모, 국민체육 활성화라는 국가정책에 기여할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대한축구협회는 유치신청기관 서류심사 통과한 지자체 대해 PPT심사를 2월말까지 완료하고 현장실사 등 심사를 거쳐 3월말 최종 부지를 확정한다는 계획이다.

천안=김인수 기자 kiss@ggilbo.com

 
#실시간 핫 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