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스탱 사고, 국민청원 등장도 "미성년자 처벌 강화"
머스탱 사고, 국민청원 등장도 "미성년자 처벌 강화"
  • 강선영
  • 승인 2019.02.12 10: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머스탱 사고, 국민청원 등장도 "미성년자 처벌 강화"

머스탱 사고
머스탱 사고

미국 자동차 포드사의 '머스탱'이 화제다.

지난 10일 대전에서 무면허 운전으로 차를 몰던 10대가 사망사고를 냈다.

경찰에 따르면 지난 10일 오후 2시 10분쯤 대전 중구 대흥동의 한 도로에서 A 씨(18)가 몰던 머스탱 승용차가 인도를 걷던 보행자 2명을 치었다.

이 사고로 박모 씨(28·여)가 숨지고 조모 씨(29·남)가 중상을 입어 의식이 없는 상태다. 사고 차량 운전자 A씨와 동승자 B 씨(19)도 크게 다쳐 병원에서 치료를 받고 있다.

JTBC에 따르면 사고 피해자 박 씨와 조 씨는 이날 첫 데이트를 즐기다 참변을 당한것으로 알려졌다. 

두 사람은 몇 년 전 유럽여행 중 만나 호감을 가졌고 최근 본격적으로 사귀기로 하고 이날 첫 데이트를 가진 것으로 전해졌다.

이같은 소식을 접한 한 네티즌은 청와대 국민청원 홈페이지에서 '10대 미성년자 흉악범죄 처벌 부탁드립니다'라는 글을 게재했다.

이 글쓴이는 "날이 갈수록 미성년자들의흉악범죄가 상상을초월하는수준"이라며, "미성년자들의 흉악범죄에대한 처벌법을 제대로좀 손좀봐주시기바란다"고 말했다.

 
#실시간 핫 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