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희상 발언에 아베 "사과하라"
문희상 발언에 아베 "사과하라"
  • 강선영
  • 승인 2019.02.12 16: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문희상 발언에 아베 "사과하라"

문희상 아베
문희상 아베

아베 신조(安倍晋三) 일본 총리가 문희상 국회의장의 발언에 대해 한국 정부에 사죄와 철회를 요청했다.  

미국을 방문 중인 문 의장은 지난 8일자 미국 블룸버그 통신과의 인터뷰에서 일본군 위안부 문제를 둘러싼 한일 갈등과 관련해 "한 마디면 된다. 일본을 대표하는 총리 또는 곧 퇴위하는 (아키히토)일왕이 (사죄하는 것이) 바람직하다고 생각한다"고 말한바 있다.

이에 아베 총리는 12일 열린 중의원 예산위원회에서 문 의장의 발언에 대해 "정말로 놀랐다"며 "(한국 측에) 강력히 항의하고 사죄와 철회를 요청했다"라고 밝혔다.  

그는 "외교경로를 통해 한국 측에 문 의장의 발언은 대단히 부적절한 내용을 포함하고 있으며 매우 유감이라는 취지로 엄격히 항의했다"라고 덧붙였다.  

스가 요시히데(菅義偉) 일본 관방장관도 문 의장의 발언에 대해 "대단히 부적절한 내용을 포함했다"며 "사과와 철회를 요청했다"고 말했다.

고노 다로(河野太郞) 일본 외무상도 지난 10일 방문 중인 필리핀 남부 다바오에서 문 의장을 향해 "발언에 조심하길 바란다"며 날선 반응을 보였다. 

그러면서 "이 문제는 한일 위안부 합의로 완전히, 최종적으로 해결됐다"며 기존 일본 정부 주장을 강조했다. 
 

 
#실시간 핫 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