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ST 졸업생, 포브스 ‘亞 영향력있는 30세 이하 리더’ 선정
  • 박정환 기자
  • 승인 2019.04.11 17: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영진 씨의 기업 테솔로에서 개발된 '누에보 로제타'의 펜. 과학기술연합대학원대학교 제공
김영진 씨의 기업 테솔로에서 개발된 '누에보 로제타'의 펜. 과학기술연합대학원대학교 제공
 
 
‘2019 아시아의 영향력 있는 30세 이하 리더 30인, 제조&에너지 산업 부문’에 선정된 김영진 졸업생. 과학기술연합대학원대학교 제공
과학기술연합대학원대학교 제공

김영진 과학기술연합대학원대학교 졸업생이 미국 경제 전문지 포브스가 선정한 ‘2019 아시아의 영향력 있는 30세 이하 리더 30인, 제조&에너지 산업 부문’에 선정됐다.

김 씨는 2017년 벤쳐기업 ‘테솔로’를 설립해 로봇 엔지니어링 기술을 바탕으로 로봇 의수와 학습관리 스마트기기인 ‘누보 로제타’를 개발한 게 긍정적으로 평가됐다.

지난달엔 국내 크라우드 펀딩 플랫폼 ‘와디즈’를 통해 누보 로제타 사전 구매 신청을 받았고 목표 금액 대비 618% 초과 달성을 이뤄 이목의 집중을 받았다.

박정환 기자 pjh@ggilbo.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