타이어뱅크, 전 임직원에 마스크·세정제 지급
  • 정은한 기자
  • 승인 2020.03.03 15: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 2일 타이어뱅크가 전 임직원에게 지급한 손 세정제를 한 직원이 이용하고 있다. 타이어뱅크 제공

타이어 유통 전문기업 ‘타이어뱅크’가 코로나19 감염을 예방하기 위해 지난 2일 전 임직원에게 마스크와 세정제를 지급하며 예방 수칙을 적극 따를 것을 주문했다.

이번 조치는 2일 0시 기준으로 국내 코로나19 확진자가 4000 명이 넘은 데 따른 것으로 확산을 막기 위한 ‘타이어뱅크’의 전사적 노력이다.

앞서 지난달엔 충남대학교병원에 코로나19 확산 방지 기금 1억 원을 기탁했으며 정부의 확산 방지 시책에 적극 협조 중이다.

타이어뱅크 관계자는 “예방이 최선책인 만큼 앞으로 필요한 방법을 총동원해 지원할 것”이라고 말했다.

정은한 기자 padeuk@ggilbo.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