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NBA마저 집어삼키나
  • 한상현 인턴기자
  • 승인 2020.03.18 2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부르클린 네츠 소속의 케빈튜란트(오른쪽) (출처: 부르클린구단 공식홈페이지)
부르클린 네츠 소속의 케빈튜란트(오른쪽) (출처: 부르클린구단 공식홈페이지)

NBA의 스타플레이어 케빈듀란트가 코로나19에 감염되었다는 소식이 그의 소속구단인 브루클린 네츠와 각종 미국언론을 통해 팬들에게 전해졌다.

듀란트를 비롯해 브루클린 소속 선수 4명이 코로나19에 감염됐고, 이들은 모두 팀 전담 의사의 관리 아래 격리됐다고 밝혔다. 처음에 브루클린 구단은 선수 이름을 공개하지 않았다고한다. 하지만 듀란트는 디 어슬레틱과 인터뷰에서 확진 판정을 받은 선수가 자신임을 인정했다고 한다. 또한 그는 디 어슬레틱과의 인터뷰에서 "모두 격리된 상태에서 몸을 돌보고 있다. 이번 일을 이겨낼 것"이라고 말했다.

 

브루클린 구단의 전문(출처 : 부루클린네츠 인스타그램)
브루클린 구단의 전문(출처 : 브루클린 네츠 인스타그램)

 NBA의 코로나19감염 선수는 유타의 루디 고베르와 도너번 미첼을 시작으로 유타 재즈 소속의 루디 고베어, 도노반 미첼, 디트로이트 피스톤스 소속의 크리스티안 우드, 부르클린 네츠 소속의 케빈듀란트 외 3명의 총 7명의 선수가 코로나19에 감염됐다.

현재 NBA는 리그 중단 상태에 있으며, 미국 스포츠언론 ESPN은 “NBA구단주들이 시즌 재개의 시점을 6월 중순에서 6월 말로 보고 있다. 무관중 경기도 고려 중이다.”라고 알렸다. 덧붙여 “NBA 팀들이 오는 8월까지 구장을 사용하는 것이 가능한지에 대해서도 파악 중이다.”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