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원 LG 현주엽 감독과 계약종료...현주엽 감독 본인이 사의표명
  • 한상현 인턴기자
  • 승인 2020.04.09 17: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출처 : 연합뉴스
출처 : 연합뉴스

남자 프로농구 창원 LG가 현주엽 감독과의 계약 종료를 발표했다. 이로써 현 감독과 LG의 동행은 3년 만에 끝났다.

LG 구단은 9일 보도자료를 통해 "2019~2020시즌을 끝으로 계약이 종료되는 현주엽 감독의 재계약 검토 과정에서 현 감독 본인이 사의를 표명함에 따라 이를 수용하기로 결정했다"고 밝혔다. 현 감독은 2017년 LG 사령탑으로 부임한 뒤 2017~2018시즌 17승 37패로 9위를 기록했다. 이어 2018~2019 시즌에는 30승 24패로 정규리그 3위를 기록하며 플레이오프 4강 진출에 성공했다.

그러나 계약 마지막 해인 2019~2020시즌에는 LG는 에이스였던 김종규가 지난해 5월 원주 DB로 이적한 뒤 주축 선수 부상까지 이어지며 하위권을 벗어나지 못했고 16승 26패로 마무리했다. 또 코로나19로 시즌이 조기 종료되면서 9위(16승26패)로 시즌을 마감하게 됐다.

현 감독은 "3년간 믿고 따라준 선수들과 LG 세이커스를 사랑해주시고 응원해 주신 팬분들께 감사의 인사를 전한다"라고 말했다. LG는 현 감독의 사임에 따라 차기 감독 선임을 진행할 예정이다.

현주엽 감독은 KBS예능 프로그램 '사장님은 당나귀 귀'에 출연하며 프로농구 인기 상승에 큰 기여를 했지만, 저조한 팀 성적으로 3년 만에 KBL 무대에서 내려오게 됐다.

한상현 인턴기자 | tkdgs9696@naver.com

독자와 공감을 통해 더 나은 내일을 만들겠습니다.

-최신기사

-인기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