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동원 주연 '반도' 7월 개봉예정...부산행 이후 이야기 담아
  • 한상현 인턴기자
  • 승인 2020.06.03 19: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출처 : 네이버 영화
출처 : 네이버 영화

영화 '반도'가 7월 개봉을 확정짓고, 생존자들의 치열한 사투를 예고하는 공식 시놉시스를 공개했다.

'반도'는 '부산행' 그 후 4년 폐허가 된 땅에 남겨진 자들이 벌이는 최후의 사투를 그린 액션 블록버스터다. 공개된 시놉시스는 폐허가 된 땅으로 돌아온 '정석'(강동원)과 나라 전체를 휩쓴 재난에서 살아남은 또 다른 생존자들의 존재를 보여준다. 인간성을 상실한 631부대에서 무슨 일이 벌어지고 있는지, 절체절명의 순간 정석을 위기에서 구해준 '민정'(이정현) 가족은 4년 동안 어떻게 생존할 수 있었던 것인지 이야기가 공개될수록 작품에 대한 궁금증이 커져만 간다.

'반도'는 '부산행'을 뛰어넘는 스케일로 제작 전부터 큰 관심을 모았다. 쉴 틈 없이 전개되는 스토리와 속도감 넘치는 액션, 폐허로 변한 도심의 강렬한 미장센이 자아내는 시너지는 지금껏 본 적 없는 액션 블록버스터의 탄생을 예고하며 기대를 더한다. 한편 반도'는 런칭 포스터부터 최초 스틸, 1차 예고편 등 새로운 이미지를 공개할 때마다 전 세계 영화 팬들의 폭발적인 호응을 불러일으키며 올여름 최고의 기대작으로 자리 잡고 있다.

 '반도'는 오는 7월 국내와 해외 주요 국가들에서 동시 개봉 예정이다.

한상현 인턴기자 | tkdgs9696@naver.com

독자와 공감을 통해 더 나은 내일을 만들겠습니다.

-최신기사

-인기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