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서울대 국제대학원, 국내 첫 ‘국제교사 양성과정’ 인증
  • 조한필 기자
  • 승인 2020.06.23 11: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세계 50번째··· 2급 정교사 대상 신입생 모집중
남서울대 국제대학원이 최근 국내 최초로 ‘IBDP 교사양성과정’ 인증 대학원이 됐다. 사진은 대학원 수업 모습. 남서울대 제공

[금강일보 조한필 기자] 남서울대학교(총장 윤승용) 국제대학원은 최근 국내 최초로 ‘IBDP 교사양성과정’ 인증 대학원이 됐다. 이로써 남서울대 국제대학원은 국내교사 자격증 소지자들에게 IBDP(고등학교) 교사 과정을 이수한 후 전세계 5000여개의 IB학교에 취업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할 수 있게 됐다. IBDP(International Baccalaureate Diploma Programme)는 국제 고교교사 학위 프로그램이다.

남서울대 국제대학원은 약 1년간의 준비기간을 거쳐 지난 해 11월 28, 29일 이틀간 IB 인증평가단의 실사평가를 받아 세계에서 50번째로 IB World School의 교사자격증 교육 인증대학원이 된 것이다. 한국에서 IB 도입 후 교사교육을 위한 교사자격증 프로그램 인증은 남서울대 국제대학원이 유일하다.

IB커리큘럼에는 초등교육 과정인 PYP(Primary Years Programme), 중학교 과정인 MYP(Middle Years Programme), 고등학교 과정인 DP(Diploma Programme), 고등학생들의 직업교육과정인 CP(Career Programme)가 있는데 이번에 남서울대 국제대학원이 인증 받은 것은 고등학교 과정인 IBDP 과정이다.

세계적으로 IB 교사자격증과정 인증 대학은 대부분이 미국대학들로 아시아에는 홍콩대와 홍콩교육대 및 싱가포르, 대만, 상하이 등 각각 1개교와 IB를 공교육에 도입한 일본에 약 10여개 대학이 있다.

한국에는 현재 12개의 IB인증 국제학교가 있다. 공교육에서는 삼성전자가 만든 충남삼성고등학교에서 2020년 IB 인증을 기다리고 있으며 경상북도와 제주도에서 공교육에 IB를 도입하고자 준비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남서울대 국제대학원은 6월 현재 IBDP 교사자격증 과정의 신입생을 모집하고 있다. 모집대상은 국내 사범대학교(중등교육) 혹은 4년제 대학 교직이수 졸업자로 중등학교 정교사(2급) 취득자이다.

자세한 사항은 전화상담(041-580-3573~4)과 남서울대 국제대학원 홈페이지(www.igs.nsu.ac.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IB 홈페이지 IB학교 교사선발 공고를 통해 확인할 수 있듯이 상대적으로 교사자격증 과정의 숫자는 적고 교사 선발은 많기 때문에 국내 교사 취업보다 수월한 편이다. 또한 IB 교사자격증 소지자는 IB World School 교사, 국제학교교사 뿐만 아니라 IB 본사 직원으로도 취업이 가능하다.

천안=조한필 기자 chohp11@ggilbo.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