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타는 청춘' 에서 이하늘 이혼 언급? 결혼과 이혼과정은 어땠나?
  • 한상현 인턴기자
  • 승인 2020.06.26 18: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출처 : 연합뉴스
출처 : 연합뉴스

지난 23일 SBS의 ‘불타는 청춘’ 에서는 가수 김완선이 이하늘의 이혼 소식을 뒤늦게 접하고 깜짝 놀랐다.

이날 '불타는 청춘'은 여름 특집으로 꾸며져 옛 멤버들이 함께했다. 특히 방송을 통해 김국진과 결혼에 성공한 강수지가 출연했다. 제작진은 "'불타는 청춘'이 2015년부터 6년째 하고 있다"며 "강수지 씨처럼 방송하다 결혼하신 분들도 많이 나왔다"고 말했다. 이를 듣던 최성국은 "갔다온 분도 있다"고 말해 웃음을 안겼다. 그러자 김완선은 옆에 있던 김광규에게 "누가 갔다왔냐"고 물었고, 이하늘의 이혼 소식을 듣고는 "벌써?'라며 화들짝 놀랐다.

 

이하늘의 결혼과 이혼

출처 : 연합뉴스
출처 : 연합뉴스
출처 : 연합뉴스
출처 : 연합뉴스

2018년 10월 10일 이하늘은 제주도에서 결혼식을 올렸다. 소속사 슈퍼잼레코드는 이하늘이 10일 오후 5시 제주도 서귀포시 안덕면 대평리 바닷가 한 카페 앞마당에서 결혼식을 올렸다고 밝혔다. 축가는 가수 임창정과 래퍼 산이, 사회는 엠씨 딩동이 맡았으며 주례는 없었다. 아울러 지누션의 지누와 가수 하하를 비롯해 이하늘과 SBS TV 예능 프로그램 '불타는 청춘'에 함께 출연한 김광규, 최성국, 구본승 등이 자리를 함께했다. 이하늘은 신부와 2007년부터 11년째 교제를 이어왔다. 그는 지난 8월 결혼 소식이 전해지자 소셜미디어에 "고맙습니다, 11년 기다려준 이 여자'라고 글을 남기기도 했다. 이후 지난 2월 이하늘은 결혼 1년 4개월여 만에 이혼했다. 지난 2월달 24일 소속사 슈퍼잼 레코드는 공식 보도자료를 통해 이하늘의 이혼 소식을 전했다.

소속사는 "이하늘의 결혼을 축하해주시고 응원해주신 많은 분들께 이런 소식을 전하게 되어 진심으로 죄송한 마음"이라며 "두 사람은 신중한 고민 끝에 결혼 생활을 마무리하기로 결정하고, 원만한 합의를 거쳐 이혼 과정을 밟아 각자의 길에서 서로를 응원해주기로 했다"라고 밝혔다.이어 "이하늘의 개인적인 일인 만큼, 이혼과 관련한 무분별한 추측과 허위사실 유포는 자제해 주시길 정중히 부탁드린다"며 "좋은 소식을 전해드리지 못해 다시 한번 죄송한 마음을 전란다"라고 말했다.

 

이하늘과 관련된 사건들

그의 과거는 어땠을까? 이하늘에게는 가요계의 악동이라는 수식어가 늘 뒤따른다. 그런 수식어 만큼 그에게는 많은 사건과 논란들이 많았다.

 

-박정환 관련

출처 : 온라인커뮤니티
출처 : 온라인커뮤니티

2011년 이하늘과 김창렬은 지난 3일 방송된 KBS 2TV '해피투게더3'에서 1집 이후 멤버가 바뀐 이유를 묻는 MC의 질문에 "박정환씨가 춤을 춰도 한박자씩 늦었다"고 발언했고, 이에 박정환은 인신공격성 발언이라며 영등포경찰서에 두 사람을 명예 훼손 혐의로 고소했다. 이후 이하늘은 기자회견을 열어 "내 말 실수로 인해 상처받은 박정환과 가족분들께 진심으로 사과하겠다"며 90도로 허리를 숙였다.그는 이어 "이번 일로 사회에 물의를 일으켜 죄송한 마음을 느낀다"며 "그에 따른 책임을 지고 지금 하고 있는 모든 방송을 접겠다"고 밝혔다. 이후 그들은 무혐의 처분을 받았다. 당시 검찰은 "피의자들이 출연한 프로그램의 성격 등 제반 사정에 비추어 명예를 훼손하는 발언이라고 보기 어렵고, 명예훼손의 범의도 인정하기 어렵다고 판단했다"고 말했다.

 

-미아리복스 사건

출처 : 온라인커뮤니티
출처 : 온라인커뮤니티

2004년 이하늘과 베이비복스 간의 ‘미아리 복스’ 공방전이 법정까지 이어졌다. 사건의 발단이 된 것은 베이비복스의 최근 음반에 대해 이하늘이 '미아리복스'라는 단어까지 써가며 맹비난을 하면서부터다. 이하늘이 이처럼 발끈한 것은 평소 자신이 존경한 미국 갱스터 랩의 대표주자인 투팍 샤커의 미공개 랩을 사용했다는 이유 때문이다. 여기에 베이비복스와 함께 작업한 미국의 힙합 프로듀서 플로스 P가 "미국 랩을 따라 하는 수준인 이 하늘은 자신에 맞는 음악을 하라"는 내용이 국내 언론에 보도되자 이하늘은 더욱 발끈, '미아리복스' 등의 거센 비판을 음악케이블 방송인 M-net의 인터넷 홈페이지 게시판에 베이비복스에 관한 비난의 글을 올렸다.

이에 대해 베이비복스의 소속사인 DR뮤직은 이하늘의 공개사과를 요구했으나 이하늘은 "건달을 보내겠다는 협박전화를 받았다"며 사과를 거부했고, 래퍼 김진표 조차 "명예를 생각해 나같으면 사양하겠다"며 이하늘의 손을 들어주면서 양측의 갈등을 더욱 골이 깊어졌다. 이후 4년뒤 이하늘은 한 방송에서베이비복스를 '미아리복스'라고 비하했던 발언에 대해 공식사과했다. 당시 이하늘은 "잘못한 건 인정한다, 그러나 기획사나 언론이 문제를 더 크게 만들었다. 처음으로 방송에서 얘기하지만, 베이비복스에겐 미안하다"라고 사과했다. 이어 "당시에 사람들은 전후 상황보다는 미아리복스란 단어에만 집중했던 것 같다"며 심경을 털어놓아 눈길을 끌었다.

 

-코요태 비방사건

신지는 과거 2013년 ‘라디오스타’에 출연해 이하늘, 김구라와 관련된 일화를 털어놔 주위를 깜짝 놀라게 했다.

출처 :
출처 : 옛능-MBC옛날예능 다시보기 유튜브채널
출처 :
출처 : 옛능-MBC옛날예능 다시보기 유튜브채널
출처 :
출처 : 옛능-MBC옛날예능 다시보기 유튜브채널
출처 :
출처 : 옛능-MBC옛날예능 다시보기 유튜브채널
출처 :
출처 : 옛능-MBC옛날예능 다시보기 유튜브채널

이날 신지는 “당시 지방에서 공연을 하고 비를 쫄딱 맞고 급하게 인천까지 올라와서 공연시간에 겨우 맞췄다. 그러다 보니 주변을 살필 겨를이 없어 DJ DOC가 있었는데 못 봤다. 그래서 무대를 끝내고 나서 인사하고 사과했는데 이하늘은 끝내 받아주지 않더라”며 서운함을 토로했다. 이어 “다음 날 똑같은 시간에 공연을 하게 됐는데 또 인사를 안 받더라. 이후 무대에 올랐는데 관객들이 자신들에게 알 수 없는 야유를 보냈다. 너무 당황해서 무대에서 울먹거렸다. 김종민이 '다른 사람들 있으니까 공연 잘하자'고 해서 이 악물고 했다"고 당시를 회상했다. 그러면서 “그런데 김구라가 ‘저것들은 날로 돈을 버네요’라고 말해 며칠동안 마음 고생을 심하게 했다”고 덧붙였다. 신지는 이날 이후 방송공포증, 무대공포증이 생겼다고 말해 안타까움을 더했다. 한편 시간이 흐르고 이 사건과 관련해 신지는 이하늘의 결혼 소식과 함께  재조명 될 것에 대해"더 이상 예전 일들을 확대 재생산하지 말아 주시길 정중하게 부탁드린다. 저희는 정말 잘 지내고 있고 하늘 오빠의 결혼도 진심으로 축하하는 마음뿐"이라면서 "다시 한번 지난 일로 상처받는 분들이 생기지 않길 바라본다"고 전했다.

한상현 인턴기자 | tkdgs9696@naver.com

독자와 공감을 통해 더 나은 내일을 만들겠습니다.

-최신기사

-인기기사

주요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