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병원, 급성기 뇌졸중 적정성 평가서 1등급
  • 김미진 기자
  • 승인 2020.06.29 17: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금강일보 김미진 기자] 대전선병원과 유성선병원은 건강보험심사평가원에서 실시한 8차 급성기 뇌졸중 적정성 평가에서 각각 1등급을 받았다고 29일 밝혔다.

급성기 뇌졸중 적정성 평가는 전국 종합병원급 이상 248개 의료기관을 대상으로 실시됐다. 특히, 유성선병원은 3차수 연속 1등급을 받으며 7개 평가 전 항목에서 100점 만점을 받아 우수 의료기관으로 선정됐다. 또한 평가 대상 중 상위 20% 기관으로 선정됐으며 우수기관 가산금을 지원받는다.

유성선병원은 연하장애 선별검사 실시율(첫 식이전), 뇌 영상 검사 실시율(1시간 이내), 조기 재활 평가율(5일 이내), 정맥 내 혈전용해제(t-PA) 투여 고려율, 정맥 내 혈전용해제(t-PA) 투여율(60분 이내), 항혈전제 퇴원 처방률, 항응고제 퇴원 처방률(심방세동 환자) 등 전 항목에서 만점을 받았다.

대전선병원도 평가 제외 대상 항목 외 4개 항목에서 100점을 받았다. 대전선병원은 연하장애 선별검사 실시율(첫 식이전), 뇌 영상 검사 실시율(1시간 이내), 정맥 내 혈전용해제(t-PA) 투여 고려율, 항혈전제 퇴원 처방률 등 4개 항목에서 만점을 받았다.

선병원 관계자는 “선병원은 뇌혈관 전문의가 응급실에서 24시간 직접 진단 및 응급 시술을 하고 있다”며 “응급환자의 생존율을 향상하기 위해 골든타임 내 치료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김미진 기자 kmj0044@ggilbo.com

김미진 기자 | kmj0044@ggilbo.com

독자와 공감을 통해 더 나은 내일을 만들겠습니다.

-최신기사

-인기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