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향군인회, 대전 중구 으능정이서 방역 활동
  • 김정섭 기자
  • 승인 2020.06.30 09: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전 중구 황운하 국회의원도 봉사활동에 참여

대전 중구 재향군인회가 지난 25일 대전 중구 으능정이에서 거리와 상점 등 중심으로 방역활동을 펼쳤다. 이날 방역활동은 25여 명이 모인 가운데 상가가 밀집해 있는 곳을 중심으로 방역 봉사활동을 실시했다. 한편 대전 중구 황운하 국회의원도 봉사활동에 참여하면서 코로나19 확산 예방에 힘썼다.

더불어민주당 황운하(대전 중구) 의원은 “의료기관과 그 밖에 관계기관들의 적극적인 방역 노력으로 코로나19 확진자들이 다른 지역보다 적게 나와 안심했지만 최근 상황이 좋지 않아 걱정이 크다”며 “하루 빨리 코로나19 상황을 벗어나기 위해 시민들의 협조가 우선 가장 중요하다고 생각해서 재향군의회 중구지회에서 마침 방역 봉사를 한다고 해서 저도 작은 힘이라도 보태고자 참여했다”고 말했다.

이어 헌영환 재향군인회 중구지회장은 “원래 재항군의회는 국가의 안보가 첫째라고 생각하므로 방역활동과 지역의 봉사활동을 많이 하고 있다”며 “으능정이 거리는 중구의 가장 핵심적인 상권인데 우리가 관심을 두고 주기적으로 소독하고 판매 활동을 벌이고 있다”고 말했다.

또 다른 회원 김영록 이사는 "재향군인회 중구지회는 나라와 국민을 위해 현충원 봉사활동, 서대전시민공원 방역작업 등 힘쓰고 있다"며 "특히 이날 방역장소인 으능정이는 젊은이들의 거리, 경제의 중심이기도 한 곳이기 때문에 최대한 코로나19 감염을 막기위해 힘쓰고 있다. 우리 모두 한 마음 한 뜻으로 방역지침을 따라 코로나19 사태를 벗어나 다시 발돋음할 수 있는 날이 오길 바란다"고 말했다.

김정섭 기자 toyp1001@ggilbo.com

지난 25일 황운하 의원과 재항군이회 중구의회 회원들이 으능정이 거리 중심으로 방역활동을 벌이고 있다. 김정섭 기자
지난 25일 황운하 의원과 재항군인회 중구의회 회원들이 으능정이 거리 중심으로 방역활동을 벌이고 있다. 김정섭 기자
지난 25일 재항군이회 중구의회 회원들이 으능정이 상가 중심으로 소독활동을 벌이고 있다. 김정섭 기자
지난 25일 재항군인회 중구의회 회원들이 으능정이 상가 중심으로 소독활동을 벌이고 있다. 김정섭 기자

 

김정섭 기자 | toyp1001@ggilbo.com

독자와 공감을 통해 더 나은 내일을 만들겠습니다.

-최신기사

-인기기사

주요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