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성구, 민방위 집합교육 사이버로 전환
  • 신익규 기자
  • 승인 2020.07.02 15: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금강일보 신익규 기자] 대전 유성구는 코로나19로 인해 현재 중단 중인 민방위 교육을 하반기부터 사이버교육으로 전환해 실시한다고 2일 밝혔다.

그간 민방위 대원 1∼4년 차는 집합교육 4시간을 실시하고 5년차 이상은 사이버교육 또는 비상소집 1시간을 받아 왔다.

올해는 집합교육 시 발생할 수 있는 감염병 확산을 방지하기 위해 민방위 대원이 받아야 할 모든 교육을 사이버교육 1시간으로 대체한다. 이와 함께 컴퓨터나 스마트폰을 사용할 수 없는 민방위 대원에 대해서는 행정복지센터에서 교재를 수령, 과제물을 작성해 제출하는 서면교육도 병행해 실시한다.

아울러, 감염병으로 인해 위협받고 있는 혈액수급의 안정화를 위해 헌혈에 참여한 민방위 대원이 헌혈증을 제출하면 교육(1시간)을 이수한 것으로 인정한다.

구체적인 교육 일정과 방법은 추후 유성구 홈페이지와 국민재난안전포탈(safekorea.go.kr), 민방위 전자통지 등을 통해 공지될 예정이다.

정용래 유성구청장은 “올해는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모든 민방위 교육이 비대면으로 추진되는 만큼 적극적인 협조와 참여로 안전하게 교육을 수료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신익규 기자 sig260@ggilbo.com

신익규 기자 | sig260@ggilbo.com

독자와 공감을 통해 더 나은 내일을 만들겠습니다.

-최신기사

-인기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