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타, 전기차 레이싱 포뮬러 E에 독점 공급
  • 정은한 기자
  • 승인 2020.07.02 16: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타이어 ‘포뮬러 E’ 타이어 독점 공급 참고 이미지. 한국타이어 제공

[금강일보 정은한 기자] 글로벌 선도 타이어기업 한국타이어앤테크놀로지(이하 한국타이어)가 세계적인 전기차 레이싱 대회, ‘ABB FIA 포뮬러 E 월드 챔피언십(ABB FIA Formula E World Championship, 이하 포뮬러 E)’에 전기차 타이어(이하 EV 타이어)를 독점 공급할 파트너로 선정됐다. 이 같은 ‘원메이커(One-Maker, 독점 파트너)’ 선정은 한국타이어가 세계 최고의 기술력과 균일한 품질을 갖췄다는 것을 방증한다.

현재 ‘포뮬러 E’ 대회 2세대(Gen2) 경주차에는 미쉐린이 공식 타이어 공급사로 레이싱 타이어를 독점 공급하고 있으며, 한국타이어는 성능 향상 모델인 3세대(Gen3) 경주차가 도입되는 2022·23 시즌부터 '포뮬러 E'의 원메이크 공식 타이어 공급사이자 테크니컬 파트너로 활동하게 된다. 이로써 전 세계에서 열리는 '포뮬러 E' 대회의 공식 경기에 참가하는 모든 차량은 한국타이어를 장착하고 레이싱을 펼친다.

미래 산업을 선도할 혁신적 모빌리티 비전을 고민하며 지속적으로 EV 타이어 기술력을 축적해온 한국타이어는 다년간 노하우를 바탕으로 최상의 주행성능, 낮은 회전저항, 일관된 퍼포먼스, 친환경 소재 적용 등 '포뮬러 E'가 요구하는 엄격한 조건을 모두 만족시킬 예정이다.

특히 포르쉐, 아우디, BMW, 메르세데스-벤츠, DS, 재규어 등 총 10개의 글로벌 자동차 브랜드들이 참가해 각 사가 보유한 최신 전기차 기술의 우수성을 입증하기 위해 경합을 벌이는 만큼 한국타이어는 최고의 타이어 기술력으로 레이싱 대회의 완성도를 높일 방침이다.

‘포뮬러 E’는 국제자동차연맹(FIA)이 주관하는 전기차 경주 대회로, 5개 대륙에 걸쳐 전 세계 중심 도시에서 순수 전기차만을 사용해 경주를 벌이는 친환경 레이싱 대회다. 지난 2014년 첫 번째 레이스를 개최한 이후 전 세계적인 관심이 매년 빠르게 커지고 있다.

정은한 기자 padeuk@ggilbo.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