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종합금융, 상반기 순이익 314억 원 달성
  • 박정환 기자
  • 승인 2020.07.27 17: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금강일보 박정환 기자] 우리종합금융은 올해 상반기 영업이익 352억원, 순이익 314억 원을 시현했다고 27일 밝혔다. 이는 전년 동기대비 각각 38.4%, 40.8% 증가한 실적으로 반기 최대 실적을 달성했다.

우리종합금융 관계자는“우량 여신 및 유가증권 위주로 자산을 증대하며 순이자이익은 전년동기대비 49.1% 증가했다”며 “또한, IB업무 수수료에 작년 개시한 채권운용 부문 실적이 더해져 비이자이익은 전년동기대비 21.5% 증가해 이자부문과 비이자부문이 함께 성장하고 있다”고 말했다.

한편, 우리종합금융의 지난달 말 기준 연체율은 0.13%, 고정이하여신비율은 0.52%로 양호한 건전성 지표를 보이고 있다. 특히, 우리종합금융은 최근 코로나19 장기화에 대응해 PF여신 등 상대적으로 리스크가 높은 자산의 사전, 사후관리에 만전을 기하고 있다.

박정환 기자 pjh@ggilbo.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