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타, ‘대덕구와 소비촉진 릴레이’ 협약 체결
  • 정은한 기자
  • 승인 2020.07.30 16: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좌측부터)이근주 대덕구 경제복지국장, 윤정록 한국타이어 대전공장장, 박정현 대덕구청장, 박병국 한국타이어노동조합 위원장이 지난 29일 대전 대덕구청 구민의 사랑방에서 ‘경제야 살아나라’ 소비촉진 릴레이 협약을 체결한 뒤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한국타이어 제공

[금강일보 정은한 기자] 글로벌 선도 타이어기업 한국타이어앤테크놀로지가 지난 29일 대전 대덕구청 구민의 사랑방에서 박정현 대덕구청장, 윤정록 한국타이어 대전공장장과 박병국 한국타이어 노동조합 위원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경제야 살아나라’ 소비촉진 릴레이 협약을 체결했다.

이날 협약을 통해 한국타이어는 코로나19로 인해 침체된 지역 경기 극복을 위해 주 1회 이상 지역 식당 이용, 직원 회식 모임 때 관내 음식점 이용, 월 1회 이상 전통시장 장보기, 지역화폐 대덕e로움 발급과 유통활성화 등을 협조할 계획이다.

윤정록 한국타이어 대전공장장은 “코로나19 여파로 지역의 기업·소상공인 모두가 힘든 시기를 보내고 있는 만큼 지역 사회와 함께 위기를 극복하고 성장하기 위해 이번 릴레이에 참여했다”며 “앞으로도 경제 활성화에 도움이 되는 다양한 노력을 지속해서 펼치겠다”고 말했다.

한편, 한국타이어는 코로나19 조기 종식과 확산 방지를 위한 다양한 활동을 전개했다. 사랑의열매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5억 원, 대전시 대덕구를 비롯한 충청지역 지방자치단체에 7000만 원 등 취약계층 내 확산 방지를 위한 성금을 전달했으며, 노동조합을 포함한 임직원 봉사단이 직접 나서 주변 다중이용시설 긴급 방역 봉사활동도 진행했다.

정은한 기자 padeuk@ggilbo.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