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충남 당진서 추가 확진자 발생… 8월 첫 확진자
  • 최신웅 기자
  • 승인 2020.08.05 11: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브라질서 입국한 20대 남성 … 자가격리 중 최종 양성

[금강일보 최신웅 기자] 8월 들어 코로나19 추가 확진자가 발생하지 않던 충남지역에서 5일 해외입국을 통한 확진자 1명이 발생했다.

도 방역대책본부에 따르면 이날 당진에서 20대 남성(충남 191번·당진 4번)이 최종 양성 판정을 받았다. 지난 7월 29일 브라질에서 에티오피아를 거쳐 인천공항으로 입국한 확진자는 입국 후 검역소 검사에서는 음성 판정을 받았다.

이후 자가격리 중 미열 등의 증상이 발생해 당진시보건소에서 검체채취 후 양성 판정을 받았다. 확진자는 천안의료원에 입원할 예정이며 당진시에서 운영중인 보건지소 관사에서 격리중이었던 만큼 현재까지 접촉자는 없는 것으로 파악되고 있다.

방역당국은 추가 역학조사를 진행해 접촉자 여부 등을 확인할 예정이다.

한편, 지금까지 충남지역 확진자 191명 중 해외유입 사례는 총 33명으로 내국인이 16명, 외국인이 17명으로 집계됐다. 내포=최신웅 기자 csu@ggilbo.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