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주소방서 “장마철 전기화재 주의”
  • 이건용 기자
  • 승인 2020.08.05 15: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금강일보 이건용 기자] 공주소방서(서장 류석윤)는 전국적으로 장마가 지속됨에 따라 냉방기기 등 화재예방을 위해 전기 사용에 대한 각별한 주의를 당부했다.

여름 장마철은 고온다습한 날씨로 인해 에어컨ㆍ선풍기와 같은 냉방 전자제품의 사용이 급증 지나친 전기의 사용은 화재로 이어지기 쉽기 때문에 안전 수칙을 잘 지켜야 한다.

전기 화재를 예방하기 위해선 ▲사용하지 않는 전자제품 전원 차단 ▲에어컨 실외기 먼지 제거 및 주변 정리 등 관리 통한 과열 방지 ▲전기 콘센트 주변 먼지 청소 및 보호덮개 사용 ▲피복이 벗겨진 전선 확인 및 교체 ▲문어발식 배선 및 다량의 전기기구 사용 금지 등을 지켜야 한다.

또 침수 위험이 있다면 전자제품의 전원을 모두 끈 다음 전기차단기를 내리도록 한다. 비나 물에 젖은 손은 전기와 닿지 않도록 조심한다.

습도가 높은 장마철에는 피복이 벗겨진 전선에 물기가 스며들어 누전이 발생할 수 있기 때문에 교체해 감전 사고의 위험을 예방해야 한다.

이철호 공주소방서 예방교육팀장은 “장마철에는 제습기, 냉방기기 등 전자제품 사용량의 증가로 전기적 요인에 의한 화재 발생 위험이 높다”며 “올여름 장마가 지속되고 있으므로 화재 예방을 위해 안전수칙을 반드시 준수해달라”고 강조했다.

공주=이건용 기자 lgy@ggilbo.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