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식] 유바이오로직스 지속적인 상승 꺾이며 하락세... 투자자들 ‘화들짝’
  • 장현민 인턴기자
  • 승인 2020.08.10 09: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3거래일 연속 상승 꺾이며
유바이오로직스 하락세
빌게이츠도 인정

[주식] 유바이오로직스 지속적인 상승 꺾이며 하락세... 투자자들 ‘화들짝’

유바이오로직스

빌게이츠도 인정한 유바이오로직스는 10일 오전 9:01분 기준 전일대비 –5.49%(1700원) 하락한 2만9250원에 거래되고 있다.

유바이오로직스는 2010년 3월에 설립되어 백신 제조 및 바이오의약품 수탁연구/제조업을 영위하는 벤처기업으로, 2017년 1월에 코스닥 시장에 상장했다.

주요 제품으로 콜레라백신 유비콜을 생산하고 있으며, 2015년과 2017년에 각각 유비콜과 유비콜 플러스에 대해 WHO PQ 승인을 받았다.

2017년에 KIST로부터 면역증강제 EcML 생산기술을 이전받았고, 2019년 4월에 춘천 제2공장을 준공했다.

지난 7월 유바이오로직스는 코로나19 예방백신 후보 백신 도출에 성공하고 비임상 및 임상시험을 위한 준비를 시작했다.

유바이오로직스는 지난 3월 국내 업체들과 컨소시움을 통해 코로나19 서브유닛 백신을 개발할 계획이라고 밝힌 바 있으며, 이번 후보 항원의 조성과 감수성 동물에서의 중화항체가 및 방어능을 검증함으로써 본격적인 개발단계로 진입하게 됐다.

후보백신은 코로나19 바이러스의 돌기 단백질 중 특정부분을 항원으로 하며, 자체적으로 보유한 TLR4 면역증강기술(EuIMT)과 지난달 출자한 미국 팝바이오텍사의 항원디스플레이 기술(SNAP)을 융합하는 방식으로 개발됐다.

현재 마우스, 페렛 및 햄스터 등 실험동물을 이용한 후보백신의 사전실험에서 2회 접종 후에 1000배 이상의 중화항체가를 나타냈으며, 방어능 실험에서도 수일만에 공격바이러스를 제거하는 능력을 확인했다. 항원생산용 세포주가 확보되는 8월부터 비임상시험을 개시해 내년 초에는 임상1·2a시험을 동시에 진행한다는 계획이다.

한편 유바이오로직스는 13일간 지속적인 상승세를 보여줬고 지난 5일과 7일에는 거래정지 종목으로 지정됐다.

투자자들은 “급 조정입니다”, “급락 시작하니까 지금이라도 빠져나와”, “바겐세일 감사합니다 추매할게요”, “아 제발 여기서 올라가자” 등의 반응이다.

 

 

장현민 인턴기자 hyunmin1741@naver.com

--

[주식] 유바이오로직스 지속적인 상승 꺾이며 하락세... 투자자들 ‘화들짝’

13거래일 연속 상승 꺾이며
유바이오로직스 하락세
빌게이츠도 인정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