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국토부·철도공단, 충북선 철도 수해복구 현장 점검
  • 정은한 기자
  • 승인 2020.08.12 18: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토교통부 김현미 장관(우측 3번째)과 한국철도시설공단 김상균 이사장(우측 4번째)이 12일 충북선 삼탄역 인근 철도 수해복구 현장을 점검하고 있다. 철도공단은 “집중호우로 열차 운행이 중단된 구간을 신속하게 복구해 국민께서 철도 이용에 불편함이 없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국철도시설공단 제공

[금강일보 정은한 기자] 국토교통부 김현미 장관(우측 3번째)과 한국철도시설공단 김상균 이사장(우측 4번째)이 12일 충북선 삼탄역 인근 철도 수해복구 현장을 점검하고 있다. 철도공단은 “집중호우로 열차 운행이 중단된 구간을 신속하게 복구해 국민께서 철도 이용에 불편함이 없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국철도시설공단 제공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