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안시의회 '코로나19·수해 극복' 위해 국외연수비 반납
  • 김인수 기자
  • 승인 2020.08.13 15: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민과 함께 어려움 극복해 나가겠다”

[금강일보 김인수 기자] 천안시의회(의장 황천순) 시의원들은 12일 의원총회에서 코로나19·수해 극복을 위해 의원들의 뜻을 모아 의원국외여비와 직원국외업무여비 등 1억 6400만 원을 반납하기로 결정했다.

황천순 의장은 “코로나19의 장기화로 경제침체가 가속화 되고 있는 시점에 몰아닥친 집중폭우로 생계에 위협을 받게 된 시민들이 겪는 절망감은 이루 말 할 수가 없다"며 "하루라도 빨리 피해를 극복할 수 있도록 시의회가 할 수 있는 최선의 노력을 다 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천안시의회는 14일에 시의원들과 사무국 직원들이 집중호우 피해 농가를 찾아 수해복구 봉사활동을 할 예정이다.

천안=김인수 기자 kiss@ggilbo.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