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양대병원, 사시·소아안과 명의 공상묵 교수 초빙
  • 김미진 기자
  • 승인 2020.09.08 16: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공상묵 건양대병원 사시·소아안과 교수
공상묵 건양대병원 사시·소아안과 교수

[금강일보 김미진 기자] 건양대병원은 국내 사시 및 소아안과 진료분야 최고 권위자로 알려진 공상묵(사진)교수를 초빙했다고 8일 밝혔다.

그동안 중부권역 소아안과 분야 진료 인프라가 많이 부족했기에 공 교수 영입으로 갈증을 크게 해소시킬 것으로 기대된다.

공 교수는 고려대 의과대학을 졸업하고 동 대학 부속병원에서 인턴과 레지던트를 수료했으며 인제의대와 고려의대 등을 거쳐 지난 1984년부터 서울 김안과병원에서 근무하며 진료부장, 부원장, 병원장 등을 역임했다.

36년 이상 사시와 소아안과 진료와 수술에 주력해온 공 교수는 특유의 너그러움과 자상함으로 어린아이들의 눈 높이에 모든 걸 맞춰 진료, ‘공자님, 곰돌이, 친할아버지, 선비’ 등 수많은 수식어가 따라붙은 것으로도 유명하다는 게 건양대병원의 설명이다.

공 교수는 “소아안과 질환에서 가장 중요한 것은 조기발견 및 치료고 특히 약시치료는 장기간 열심히 해야 효과가 있으므로 환자뿐 아니라 부모님의 관심과 협조가 필수적”이라며 “앞으로도 의사로서의 소명을 가지고 어린아이들의 해맑은 웃음을 찾아주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공 교수의 전문 진료분야는 사시, 소아안과, 어린이 근시며 진료예약은 1577-3330으로 하면 된다.

김미진 기자 kmj0044@ggilbo.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