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천군, 국민체육센터 보조체육관 건립 순항
  • 황인경 기자
  • 승인 2020.09.16 14: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현재 공정률 60% ··· 올해 말 준공 예정
서천군 국민체육센터 보조체육관 건립이 순조롭게 진행되고 있다. 서천군 제공

[금강일보 황인경 기자] 서천군이 주민들의 생활체육 수요 증가에 대비하고 태권도 훈련장 활용을 위해 지난 2월 사업비 50억 원을 들여 착공한 국민체육센터 보조체육관 건립이 순조롭게 진행되고 있다.

현재 공정률 60%를 보이고 있는 보조체육관은 지상 2층, 연면적 1895㎡(약 573평) 규모로 1층에는 품새장, 사무실, 화장실과 2층에는 관람석과 방송실 등이 만들어진다.

올해 긴 장마와 잦은 호우, 연이은 태풍에도 불구하고 공기를 2개월 앞당긴 올해 말 완공될 예정이다.

군은 태권도대회, 태권도 승단 심사, 선수 선발전 장소, 서천군 소속 태권도 선수 훈련장으로 활용해 서천군이 태권도 메카로 한 단계 도약하는 계기가 될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또한, 그동안 태권도대회 등 각종 행사 시 겪어온 선수 대기·준비 공간 부족 문제도 해소될 예정이다.

군 관계자는 “이번에 구축한 인프라를 적극 활용해 각종 대회와 전지훈련 유치에 힘써 지역경제 활성화에 도움이 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서천=황인경 기자 1127newsin@ggilbo.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