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존관 공주부시장, '사랑의 빵' 나눠
  • 이건용 기자
  • 승인 2020.09.16 15: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랑의 빵 나눔 봉사활동에 참여하고 있는 이존관 공주부시장. 공주시 제공

[금강일보 이건용 기자] 이존관 공주부시장은 지난 15일 고마공주 나눔터에서 ‘사랑의 빵’을 만들어 코로나19 대응 사회적 격리로 심리적 어려움을 겪고 있는 어르신들에게 전달했다.

이 부시장은 이날 한성욱 공주기독교종합사회복지관장과 고마공주 나눔터 빵나눔 전문 봉사단 등 20여 명과 빵을 만든 뒤 공주원로원을 방문, 어르신들에게 전달하고 위로의 시간을 가졌다.

이존관 부시장은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때에 우리 모두의 노력이 필요하다”며 “안전한 공주가 될 수 있도록 시민 여러분과 기관?단체에서 코로나19 대응에 힘써주시기 바라며 이웃을 위한 자원봉사활동에도 관심을 가져 주시기 바란다”고 말했다.

공주원로원 측은 “코로나19로 외출과 면회가 금지되어 외로움을 겪고 있는 어르신들에게 큰 힘이 됐다. 정말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한편 고마공주 나눔터(주관 민들레처럼)은 올해 모두 1200여 명의 자원봉사자가 참여해 100회가 넘는 활동을 이어오는 등 주위 소외된 이웃을 돕기 위한 다양한 봉사활동을 펼쳐오고 있다.

공주=이건용 기자 lgy@ggilbo.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