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H, 따뜻한 추석 위한 사회공헌활동 전개
  • 서지원 기자
  • 승인 2020.09.24 16: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LH 대전충남지역본부는 24일 추석 명절을 맞아 대전역 주변 쪽방촌과 영구임대주택에 거주하는 독거노인이나 장애인들에게 '한가위 영양 럭키박스‘를 제작해 전달(630가구)하는 사회공헌활동을 전개했다. LH대전충남지역본부 제공

[금강일보 서지원 기자] LH 대전충남지역본부는 24일 추석 명절을 맞아 대전역 주변 쪽방촌과 영구임대주택에 거주하는 독거노인이나 장애인들에게 '한가위 영양 럭키박스‘를 제작해 전달(630가구)하는 사회공헌활동을 전개했다.

이날 행사는 지역 취약계층을 대상으로 왕갈비, 배추김치 등으로 구성한 ‘보양식 꾸러미’를 본부 직원들이 사회공헌활동을 통해 직접 전달해 소외된 취약계층의 건강과 마음 돌봄을 실천했다.

LH 최화묵 본부장은 “추석을 맞아 독거 어르신, 장애인 등 지역소외계층과 함께 훈훈한 명절을 보내기 위해 작은 선물을 마련한 것”이라며 “앞으로도 지역사회에 기여하고 지역돌봄을 지속적으로 실천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LH대전충남지역본부 제공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