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재경 목원대 명예교수 장학금 2천만원 기탁
  • 이준섭 기자
  • 승인 2020.09.24 20: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재경 목원대 명예교수

[금강일보 이준섭 기자] 이재경(사진) 목원대학교 음악대학 한국음악과 명예교수가 장학금 2000만 원을 기탁했다.

가야금으로 연주하는 기악독주곡 ‘가야금산조(국가무형문화재 제23호)’ 이수자인 이 명예교수는 지난 1999년부터 올해 1월까지 목원대 한국음악과 교수로 재직하며 제자들을 육성했다. 특히 이 명예교수는 가야금을 전공하는 재학생과 졸업생들을 위해 가야금합주단인 대전금송가야금연주단을 발족시켜 예술감독 겸 단장을 맡기도 했다.

또 국내 최초로 영문 가야금 저서 ‘한국 가야금 연주 안내서(Korean Gayaguem - A Playing Guide)’를 출판하며 활발한 교육·연주활동 등의 공로를 인정받아 교육부장관 표창을 받기도 했다.

이 명예교수는 “세계화 시대에 한국음악의 전통을 이어나갈 후학들에게 밑거름이 되기를 바라는 마음에서 장학기금을 기탁했다”고 말했다.

이준섭 기자 ljs@ggilbo.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