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파트투유 이젠 청약홈을 기억하세요! '아파트투유에서 청약홈 어떤 점이 달라졌을까?'
  • 송나영 기자
  • 승인 2020.09.25 10: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아파트투유 이젠 청약홈을 기억하세요!
아파트투유에서 청약홈 어떤 점이 달라졌을까?
‘청약홈’ 5단계로 줄어

아파트투유 이젠 청약홈을 기억하세요! '아파트투유에서 청약홈 어떤 점이 달라졌을까?'

 

아파트투유가 25일 오전 포털 사이트 실시간 검색어에 올랐다.

지난 2월 아파트 청약 사이트는 기존 ‘아파트투유’에서 ‘청약홈’으로 바뀌었다. 

금융결제원 ‘아파트투유’와 비교해 ‘청약홈’은 청약 자격 여부를 신청자가 사전에 판단할 수 있다는 점이 가장 큰 특징이다. 누리집에서 세대원을 등록하고 정보제공 동의 절차만 거치면 시스템 안에서 청약 자격이 저절로 판명된다. 

기존 아파트투유에서는 재당첨 제한 여부와 청약통장 가입 여부만 확인하고, 청약 가점을 계산하는 데 필요한 무주택기간과 부양가족 수는 신청자가 직접 확인해 입력해야 했다. 금융결제원이 행정기관이 보유한 개인정보를 확인해 제공하는 권한이 없었기 때문이다. 신청자가 입력한 정보에 오류가 없는지 걸러내지 못하다보니 당첨 후 입력 오류가 드러나 당첨이 취소되는 사례가 끊이지 않았다.

세대원의 사전 동의를 거쳐 세대구성원 정보를 포함해 일괄 조회도 가능하다. 청약신청 단계에서도 정보를 사전 조회할 수 있다. 청약자에게는 청약신청률, 계약률, 인근 단지 정보 등 의사결정을 위한 정보를 확대 제공할 예정이다.

청약신청 단계도 기존 10단계에서 5단계로 축소하고, KB국민은행 인터넷 청약사이트도 통합한다. 기존에 KB국민은행 청약계좌 보유자는 'KB국민은행 주택청약' 사이트에서 별도로 청약해야 했다.

송나영 기자 admin@ggilbo.com

--

아파트투유 이젠 청약홈을 기억하세요! '아파트투유에서 청약홈 어떤 점이 달라졌을까?'

아파트투유 이젠 청약홈을 기억하세요!
아파트투유에서 청약홈 어떤 점이 달라졌을까?
‘청약홈’ 5단계로 줄어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